한국조선해양, 중형 PC선 2척 860억에 수주
올해만 PC선 20척 수주 "친환경·고효율 선박으로 시장 선도"
(사진=현대미포조선이 건조한 PC선의 시운전 모습. 사진제공: 한국조선해양)


[팍스넷뉴스 유범종 기자] 현대중공업그룹 조선부문 지주사인 한국조선해양이 또 다시 PC선(석유화학제품운반선) 수주에 성공했다. 한국조선해양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들어서만 총 20척의 PC선을 수주했다.


한국조선해양은 최근 유럽 소재 선사와 5만톤급 PC선 2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총 수주금액은 약 860억원 규모다. 이번 계약에는 옵션 1척이 포함돼 있어 향후 추가적인 수주도 기대된다.


한국조선해양이 이번에 수주한 PC선은 길이 183m, 폭 32.2m, 높이 19.1m 규모다. 오는 11월 울산 현대미포조선에서 건조를 시작해 내년 하반기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한국조선해양의 한 관계자는 "풍부한 건조경험과 앞선 기술력을 바탕으로 연이은 PC선 수주에 성공할 수 있었다"며 "친환경과 고효율의 에코 PC선을 바탕으로 이 분야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