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금융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우리銀, 쏘카와 공급망금융 업무협약
양도웅 기자
2020.12.10 09:59:39
권광석 행장 "신규 사업모델 발굴하고 공동 마케팅 전개"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우리은행이 모빌리티 플랫폼 업체인 쏘카(SOCAR)와 손을 잡았다. 쏘카는 최근 중고차 사업을 전개하는 등 사업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우리은행은 쏘카와 '공유 플랫폼 및 공급망금융 전략적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공급망금융이란 구매자의 신용을 적용해, 이 구매자에게 서비스를 공급한 업체에 저리로 대출을 제공하는 것을 말한다. 매출채권 담보대출이 하나의 예다.  


쏘카는 국내 모빌리티 업계 최초의 유니콘 기업(기업가치 10억달러 이상)으로, 국내 1위 차량공유 업체이다. 


쏘카는 올해 초 '타다 베이직' 중단으로 경영상 위기를 맞았다. 하지만 지난 9월 500억원의 투자를 유치한 것을 계기로 최근에 중고차 플랫폼 '캐스팅'을 론칭하고, 연내 가맹택시 서비스와 대리운전 중개 서비스 '타다 대리' 출시를 준비하는 등 사업영역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우리은행은 이번 협약으로 쏘카 이용 고객에게 다양한 금융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같은 그룹 내 계열사인 우리카드와 협업해 쏘카의 '캐스팅'을 통해 차량을 구매하는 고객들에게 할부금융 등도 지원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more
우리銀, 제일병원 의학연구소·모아센터 매각 추진 우리銀, ESG기업 전용 대출상품 출시 우리銀, 3000억 규모 ESG채 발행 결정 우리銀·KT·한국IBM, AI 금융서비스 공동 개발

아울러 우리은행이 축적한 금융 노하우와 쏘카가 쌓아온 모빌리티 데이터를 결합해 스타트업에 최적화된 공급망금융 상품도 개발할 계획이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이번 협약으로 쏘카가 추진하는 다양한 서비스에 우리은행의 금융서비스 지원함으로써 고객 편의성이 크게 증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양사의 데이터를 결합한 신규 사업모델 발굴과 공동 마케팅을 통해 동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우리은행이 지난 9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쏘카와 '공유 플랫폼 및 공급망금융 전략적 제휴'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권광석(오른쪽) 우리은행장이 박재욱 쏘카 대표이사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우리은행>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에딧머니
팍스넷뉴스 2022 증권포럼
Infographic News
그룹별 회사채 발행금액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