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인터내셔널, 상반기 영업익 전년동기比 198.4%↑
원자재 시황 호조와 물동량 증가 등 동력



[팍스넷뉴스 유범종 기자] LX인터내셔널(구 LG상사)이 올 상반기 큰 폭의 이익 개선에 성공했다. 원자재 시황 호조와 물동량 증가 등이 실적 호조를 뒷받침했다.


LX인터내셔널은 30일 잠정실적 발표를 통해 올 상반기 매출액 7조6411억원, 영업이익 2390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전년동기대비 매출은 60.6%, 영업이익은 198.4% 각각 증가했다.



(자료=금융감독원)


LX인터내셔널은 올 상반기 에너지·팜, 생활자원·솔루션, 물류 등 전(全)사업 부문 실적이 고루 개선됐다고 밝혔다. 특히 원자재 시황 호조와 생산량 증가, IT 트레이딩 물량 증가, 해운과 철도 중심 물류 외부사업 호조, W&D(육상·창고 물류) 신규사업 확대 등이 외형 성장뿐만 아니라 이익 개선으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LX인터내셔널 한 관계자는 "에너지, 생활자원, 솔루션 등 경쟁력을 보유한 기존의 자산들은 가치와 수익을 극대화하는 동시에 친환경산업 중심으로 혁신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미래 유망한 분야에 빠르고 적극적으로 도전해 지속 가능한 독자 운영사업 모델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