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삼성증권
코오롱생명과학 "2년 연속 흑자 기대"
이한울 기자
2022.06.22 19:18:10
인보사 기술수출 계약금 75억 유입 예정

[팍스넷뉴스 이한울 기자] 코오롱생명과학이 올해 골관절염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 기술수출 계약금 유입으로 2년 연속 흑자 기조를 이어갈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코오롱생명과학은 지난 4월 싱가포르 바이오 기업 주니퍼 바이오로직스와 골관절염 세포유전자 치료제 '인보사'(TG-C) 기술 수출계약을 맺었다. 총 7234억원 규모로 반환 의무 없는 계약금 150억원과 단계별 판매 마일스톤 약 7084억원을 포함한 금액이다. 계약금 150억원 중 절반(75억원)은 코오롱생명과학에 유입되고 나머지 75억원은 개발사인 코오롱티슈진에 지급할 예정이다.


향후 주니퍼는 한국 및 중화권(중국·홍콩·마카오·대만)을 제외한 일본 등 아시아 지역과 중동·아프리카 지역에서 인보사 연구·개발·상업화의 독점권을 가지게 된다. 코오롱생명과학은 개발 및 상업화 지원, 제품 공급을 담당한다.


올 1분기 국제 정세에 따른 원료비용 폭등으로 적자를 기록한 코오롱생명과학은 기술수출 계약금이 유입되면 올해도 흑자기조를 이어갈 수 있고, 이럴 경우 내년 관리종목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중이다.

관련기사 more
코오롱 '인보사 계약', 현대家와 친분 활용? 코오롱생명과학, 관리종목 해제 기대 '산넘어 산' 티슈진, 내년 2월 또 상폐 심의 코오롱티슈진 개선기간 부여, 향후 전망은?

코오롱생명과학 관계자는 "1분기 국제 정세에 따른 수익성 악화로 적자를 기록했지만 기술수출에 따른 계약금이 반영되면 올해도 흑자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올해 실적이 반영된 내년에는 관리종목에서 해제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코오롱그룹은 지난 5월 향후 5년 간 신약 개발에 필요한 연구와 임상시험과 공정개발, 설비투자 등 바이오분야에 4500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업계는 인보사 이후 멈춰있던 코오롱생명과학의 바이오 사업이 다시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유통포럼 영상중계
Infographic News
2021년 월별 회사채 만기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