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내달 1천억 혁신성장펀드 결성
연내 밴처캐피털 설립 계획


[팍스넷뉴스 김경렬 기자] 혁신금융을 추진 중인 우리금융지주가 내달 1000억원 규모의 혁신성장펀드를 조성한다.


20일 금융권에 따르면 우리금융은 다음달 초 혁신성장펀드를 결성할 예정이다. 해당 펀드는 1000억원 규모 사모 펀드로 우리은행을 중심으로 우리종금이 출자하고 우리PE가 운용하게 된다. 혁신성장기업 지원이 주된 계획이다. 향후 정부주도 혁신모험펀드 간접투자 등 향후 5년간 2조1000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더불어 연내 혁신성장기업에 전문적으로 투자하는 벤처캐피털도 설립한다. 벤처캐피털은 우리금융의 자회사로 출범하게 된다. 이를 위해 올 하반기에 벤처캐피털 우수 인력을 영입할 계획이다.


우리은행 IB본부 관계자는 “우리금융의 민간 주도 혁신성장펀드 출범으로 정부에서 수동적으로 운용되던 혁신행보가 민간 주도형까지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