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
락앤락, 제니퍼룸 인수대금 일부 자사주로 활용
최보람 기자
2020.08.19 16:53:30
200억 어치 매입한 자사주 가운데 인수재원으로 60억원 사용
이 기사는 2020년 08월 19일 16시 53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락앤락이 최근 매입한 자사주를 인수합병(M&A) 재원으로 쓰기로 결정했다.


락앤락은 19일 이사회를 열고 이엠케이네트웍스 및 그의 계열사가 운영하는 '제니퍼룸' 인수가액 145억원 가운데 87억원을 현금지급하고 58억원은 자사주로 교부키로 했다고 이날 공시했다.


락앤락이 제니퍼룸 인수에 활용한 자사주 규모는 지난 4월부터 이달 초까지 매입한 166만7300주(198억원) 중 29.3%에 해당한다.


락앤락은 M&A에 자사주 카드를 쓰면서 인수비용을 일부 줄이는 효과를 봤다. 락앤락이 자사주를 소각하고 제니퍼룸을 인수할 경우에는 총 345억원을 지출해야 했지만 자사주를 활용해 인수대금 가운데 58억원을 아낄 수 있게 된 까닭이다.

관련기사 more
락앤락, 자사주 매입 드라이브…어피니티 '방긋' 락앤락, 3Q 영업익 96억...전년비 50.2%↑

시장에서는 이번 락앤락의 자사주 활용법이 주주들의 불만을 고조시키는 것 아니냐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주가부양 효과를 줄 수 있는 자사주 소각을 선택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통상 자사주를 소각하면 주당순이익(EPS)과 주당순자산(BVPS) 등 주당 가치가 상승해 주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수 있다. 특히 락앤락은 '자사주 매직' 효과를 보지 못한 터라 주주들 사이에서 자사주 소각이라도 해서 주가를 부양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얘기가 나오기도 했다. 실제 락앤락은 5개월 간 자사주를 평균 1만1862원에 매입했는데 19일 종가 기준 이 회사 주가는 1만1150원에 불과하다.


이제 주주들의 관심사는 락앤락이 아직 보유 중인 자사주 140억원 어치라도 소각할지 여부에 쏠리고 있다. 이에 대해 락앤락 관계자는 "미정"이라고 짧게 답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2022 팍스넷뉴스 금융포럼
Infographic News
그룹별 회사채 발행금액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