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필리핀 광역고속철도 공사 추진한다
수주액 3600억 규모…15.8km 고가교량 등 건설

[팍스넷뉴스 김진후 기자] 대림산업은 8일 필리핀 교통부가 발주한 마롤로스-클락 철도 프로젝트(MCRP: Malolos-Clark Railway Project) 2공구 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같은 날 밝혔다. 이날 계약식은 코로나 확산 우려와 해외 입출국의 어려움으로 화상회의 시스템을 통해 원격으로 진행했다.


총 공사금액은 6억1697만달러(한화 7252억원)이다. 대림산업은 스페인 건설사인 악시오나 (Acciona)와 함께 조인트벤처를 설립해 공동으로 시공한다. 대림산업 지분은 50%로 3626억원 규모다.


필리핀 MCRP 조감도. 출처=대림산업.


필리핀 정부는 북부 클락에서 수도 마닐라를 거쳐 남부 칼람바에 이르는 총 연장 163km의 남북철도 사업을 진행 중이다. 이중 MCRP는 마닐라 북부 말로로스와 클락을 잇는 필리핀 최초의 수도권 광역고속철도다. 총 길이는 51.2km로 5개 공구로 나누어 발주됐다.


이중 대림산업이 시공하는 2공구는 15.8km의 고가교량과 역사 1개를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48개월이다. MCRP가 완공되면 수도 마닐라와 클락 간 이동 시간을 1시간 이내로 단축하고 수도권 교통 체증 완화 및 온실가스 배출 감소를 기대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대림산업은 이번 사업을 통해 필리핀 토목 인프라 시장 진출의 발판을 마련했다. 호남고속철도, 베트남 하노이 경전철 등 국내외 유사 프로젝트를 통해 축적된 기술력과 수행 능력을 인정받았다는 설명이다. ▲세계 최장 현수교인 터키 차나칼레 대교 ▲국내 최초 대심도 도심 고속철도인 GTX-A 노선 공사 ▲싱가포르 투아스 항만 공사 등 토목 인프라 분야의 기술력을 축적하고 있다.


대림산업은 토목 인프라 사업 분야의 기술적 차별화가 가능한 교량·철도·항만 등을 중심으로 경쟁 우위를 확보함과 동시에 해외 신규 시장 진출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설계 및 시공뿐만 아니라 프로젝트 발굴·자금 조달·운영의 전 과정을 아우르는 디벨로퍼 사업 분야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