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차기 이사장 선임 절차 개시
20일까지 지원서 접수…23일 서류심사 진행

[팍스넷뉴스 배지원 기자] 한국거래소가 정지원 이사장의 후임 인선 절차에 착수했다.


한국거래소는 새 이사장 모집 공고를 홈페이지에 게재했다고 13일 밝혔다. 거래소 이사후보추천위원회(추천위)는 이날부터 오는 20일까지 지원서를 받을 예정이다.


추천위는 지원서 접수를 마감한 뒤 오는 23일쯤 추천위 회의를 열어 서류심사를 진행한다. 이후 면접심사를 거쳐 차기 이사장 후보를 추천한다. 


추천위는 거래소 사외이사 5명, 상장회사협의회 및 코스닥협회가 각각 추천하는 코스피·코스닥 상장사 대표 각 1명, 금융투자협회 추천 2명 등 총 9명으로 구성됐다.



거래소는 오는 12월 중 새 이사장 선임이 마무리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현재 업계에서는 차기 이사장 후보로 손병두 전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민병두 전 의원, 정은보 전 금융위 부위원장 등이 거론되고 있다.


한편 정지원 전 이사장은 이날 열리는 손해보험협회 총회에서 차기 회장으로 선출될 예정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