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銀, 본부장급에 사상 '첫' 외부인사 영입
홍보·브랜드본부장에 조민정 전 현대카드 상무이사 임명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IBK기업은행이 홍보·브랜드본부를 총괄할 책임자에 외부 인사를 등용했다. 


기업은행은 개방형 직위 공개채용을 통해 조민정(사진) 전 현대카드 상무이사를 홍보·브랜드본부장으로 임명했다고 20일 밝혔다. 


기업은행이 본부장급 인사를 외부에서 영입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윤종원 기업은행장은 지난 1월 취임하면서 은행 고유 업무가 아닌 영역에서는 외부 전문가를 채용해 해당 영역의 경쟁력을 강화해야 한다는 입장을 내비쳤다. 기업은행은 이같은 윤 행장의 철학이 이번 인사에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신임 조 본부장은 삼성전자 전략마케팅 부장과 SPC그룹 브랜드전략실장, 현대카드 브랜드2실 상무이사 등을 역임하며 다양한 업종에서 20년 넘게 관련 경력을 쌓아왔다. 


그는 앞으로 기업은행의 광고, 언론홍보, 디자인경영, 사회공헌 등 홍보·브랜드본부 운영을 총괄할 예정이다. 


조 본부장은 "국가 경제의 뿌리인 중소기업을 지원하는 국책은행이면서, 시중은행과도 경쟁하는 기업은행만의 독특한 매력을 반영한 브랜딩 전략으로 고객에게 다가갈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기업銀, P2P금융 플랫폼 업체에 100억 투자

나이스abc 신주 인수 목적···"다양한 금융 서비스 제공 기대"

기업銀, 3Q 누적 순이익 1.2조···전년比 13.2%↓

충당금 적립 여파…코로나19 대출 지원, 성장 기회로

기업銀, 기업 예대금리차 가장 높아

6월말 2.14%로 은행권 1위…중소기업대출 평균금리도 가장 높아

이재용·정의선·최태원·구광모 '한국형 헤리티지' 논의 外

與, 금융지주 회장 임기 '6년 제한' 추진

기업銀, 올해 4번째 유상증자

코로나19 피해 기업 지원 목적으로 올해만 총 1.2조 조달

기업銀, 하반기 스타트업 61곳 지원

서울·부산서 5개월간 'IBK창공' 프로그램 진행

기업銀, 5억弗 규모 ESG채권 발행 성공

중소기업, 소상공인 지원 목적

기업銀 또 증자..2Q이후 7843억 자본 늘려

1000억 규모, '소상공인 특별지원 프로그램 운영'에 따른 자본 확충

기업銀, 문화콘텐츠 투자 성적 '곤두박질'

하반기도 '시계제로'···"외부 공개할 만한 실적도 없어"

기업銀, 올해 1분기 자회사들 때문에 '울상'

IBK증권 등 자회사 총 당기순익 전년比 59.8% 감소···은행은 3.2% 증가

기업銀, '자금세탁방지법 위반' 美에 1000억 낸다

한 무역업체의 이란 허위거래 관련

기업銀, 한 달 만에 추가 '유증'···4000억 규모

기획재정부 전액 인수···코로나19 피해 기업 대출에 활용할 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