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카타르 3500억원 토목‧병원 공사 수주
TSE 저장시설 설치공사‧전문요양병원 Fit-Out 공사

[팍스넷뉴스 이상균 기자] 현대건설이 전통적인 수주텃밭인 카타르에서 2526억원 규모 'TSE(중수:하수처리수) 저장시설 설치공사'와 982억원 규모의 '전문요양병원 Fit-Out(Desing&Build) 공사를 수주했다고 17일 밝혔다.


우선 현대건설은 카타르 토건 분야 최대 발주처인 공공사업청이 발주한 TSE 저장시설 설치공사에 대한 낙찰통지서(LOA)를 접수했다. 이는 최근 카타르 현지 업체들의 저가 투찰 기조 속에서도 현대건설을 향한 공공사업청의 굳건한 신뢰가 밑거름이 돼 맺은 결실이다.


현대건설이 수주한 TSE 저장시설 설치공사는 카타르 수도 도하 남서쪽 약 50km 지점에 위치한 Al Rakhiya에 하절기 안정적 조경수‧농업용수 급수를 위한 22.5Mil㎥ 규모의 저류조 및 제반 부대시설을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공사기간은 35개월로 올해 12월 착공 후 2023년 11월 완공을 목표로 한다.


또한 카타르 하마드 메디컬 코퍼레이션(Hamad Medical Corporation)에서 발주한 982억원 규모의 전문요양병원 Fit-Out 공사의 LOA를 접수했다.


카타르 TSE 저장시설 조감도



카타르 수도 도하 중심지에 위치하며 기존에 현대건설이 이미 준공한 하마드 메디컬 시티 2단계 인근 1개동을 Design & Build로 수행하는 공사다.


총 연면적 2만6520㎡ 및 272병상 규모로서 카타르 보건당국의 입장에서는 대규모 병상을 확보하는 중요한 프로젝트다. 공사기간은 약 18개월로 올해 12월 착공 후 2022년 6월 준공을 목표로 한다.


카타르 내 현대건설의 우수한 병원 시공 능력은 수차례 입증됐다. 2010년 하마드 메디컬 시티 2단계 수주를 시작으로 하마드 메디컬 시티 재활병동, 여성병원 개보수 공사, 알 마하 유아 청소년 의료 센터 등을 준공 및 시공 중이다.


특히 이번에 수주한 전문요양병원 공사는 설계능력이 중요한 Design & Build 방식으로 발주한 공사다. 현대건설이 카타르에서 Design & Build 방식으로 이미 수행한 하마드 시티 제2단계 병원 공사의 성공적인 수행을 통해 발주처로부터 시공능력 외에 우수한 설계능력을 인정받았기에 이번 수주가 가능했다는 평이다.


현대건설은 1979년 쉐라톤 그랜드 도하 호텔 공사를 시작으로 카타르에 첫 진출한 이후 라스라판 C IWPP 프로젝트, QAFCO 비료공장 5~6단계, 하마드 메디컬 시티 2단계, 루사일 고속도로 공사 등 총 23건, 107억달러 규모의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현재 총 5개 현장 약 30억달러 규모의 공사를 수행하고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도 현대건설만의 우수한 기술력, 공사 수행 실적 및 노하우, 발주처와의 신뢰를 바탕으로 연말까지 값진 수주를 이뤄냈다"며 "향후에도 지속적 수주를 이어나가며 카타르뿐 아니라 글로벌 건설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