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차세대 '커넥티드 카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술' 공개
음성인식 종류·범위 대폭 확대…하반기 양산차에 최초 탑재
현대차그룹 연구원들이 '커넥티드 카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술'을 자동차에서 테스트하는 모습.(사진=현대차)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차세대 '커넥티드 카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술'을 개발했다고 18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에서 독자 개발한 이 기술은 기존에 제공해 왔던 카카오i 서비스와 복합적으로 연동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고객들이 주행 중 음성인식을 통해 ▲차량 제어 ▲내비게이션과 시스템 설정 ▲차량 매뉴얼 정보 검색 등의 기능을 손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된 커넥티드 카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현대차그룹은 서비스 종류와 범위를 대폭 확대하기 위해 차량 시스템 설계 단계부터 음성인식 기술과 연계해 개발했다. 이를 통해 고객들은 인공지능 기반의 자연어 명령으로 차량 관리와 매뉴얼 정보를 습득하고, 차량 시스템과 기능을 제어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자동차 계기판에 고객이 모르는 경고등이 갑자기 나타나거나 차량 관리와 관련된 정보가 필요할 때, 매뉴얼과 정비 서비스 거점의 도움 없이 음성인식 버튼을 누른 후 "이 경고등은 왜 켜졌어?", "엔진오일 교체 시기 알려 줘"와 같은 질문을 하면 관련 정보를 얻을 수 있다.


현대차그룹은 이 외에도 고객이 친숙하지 않는 차량 용어나 작동법 등 자동차 생활과 관련된 각종 정보와 다양한 상황을 반영한 음성 명령어를 상시로 업데이트해 커넥티드 카 서비스의 만족도를 지속적으로 높여 나간다는 방침이다.


현대차그룹은 인공지능 기반의 차세대 커넥티드 카 음성인식 기술을 올해 하반기 양산차에 최초로 탑재할 계획이다. 기존 차량을 이용하는 고객들은 향후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이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한편, 현대차그룹의 커넥티드 카 서비스 국내 누적 가입자 수는 지난해 200만명을 돌파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