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이냅스-연기자협회, 가상 콘텐츠 신사업 협력
인공지능 기반 표준 가상음성 개발 및 일자리 창출 추진

[팍스넷뉴스 류석 기자]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자이냅스는 한국방송연기자협회(이하 연기자협회)와 '인공지능 기반 가상음성·영상 콘텐츠 신사업 공동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협약식은 주동원 대표와 정보석 연기자협회 이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여의도 한국방송연기자협회 사무실에서 진행됐다. 


정보석 한국방송연기자협회 이사장(왼쪽)과 주동원 자이냅스 대표.


이번 업무협약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적합한 콘텐츠 개발과 연기자들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목적으로 이뤄졌다. 양 기관은 연기자협회 소속 연기자들의 목소리를 토대로 딥러닝 기반 가상콘텐츠 공동 개발에 나선다. 또 한국인 표준 가상음성 개발도 추진한다.



정보석 이사장은 "협회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변화하는 엔터테인먼트 산업에 발맞춰 새로운 방향을 모색하고 연기자들을 위해 늘 고민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파트너들과 함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하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