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
위드코로나 기대감…10월 기업경기 전망 '긍정적'
이진철 기자
2021.09.29 08:04:45
한경연, 10월 BSI전망치 103.4 기준치 상회…단계적 일상회복 가능성

[팍스넷뉴스 이진철 기자] 기업들의 체감경기 전망이 두달째 긍정적으로 조사됐다. 10월에는 위드코로나를 통한 단계적 일상회복 가능성이 점쳐지면서 경기전망을 낙관하는 기업들이 많았다. 

29일 한국경제연구원(한경연)이 매출액 기준 600대 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기업경기실사지수(BSI) 조사한 결과, 10월 종합경기 BSI 전망치는 103.4로 2개월 연속 기준선 100을 상회했다. BSI가 기준치 100 보다 높으면 경기 전망이 긍정적이고, 반대로 100 보다 낮으면 부정적인 것을 의미한다. 

한국경제연구원 제공

부문별 10월 전망치는 ▲내수 107.9 ▲수출 100.8 ▲투자 100.3 ▲고용 100.6 ▲자금사정 99.4 ▲채산성 98.9 ▲재고 101.75 등을 기록했다. 한경연은 내수 전망치(107.9)의 경우 향후 백신 접종률 확대와 경제활동 정상화에 대한 기대감으로 전월(9월 100.9) 대비 7p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재고는 100 이상일 때 부정적 답변(재고과잉)을 의미한다.


반면, 자금사정 전망치(99.4)는 향후 기업 자금조달 금리 인상 우려, 채산성 전망치(98.9)는 주요 원자재 가격 상승세로 인한 수익성 악화 우려로 각각 기준선 100에 미치지 못했다고 한경연은 분석했다. 아울러 재고 전망치(101.7)가 100선을 상회한 것은 선사 및 컨테이너 확보 문제로 인한 수출재고 과잉이 반영된 결과라고 봤다.


업종별 10월 종합경기 전망치는 제조업이 101.0, 비제조업이 106.9를 기록했다. 제조업(101.0)의 경우 100선을 근소하게 상회했지만, 섬유의복 및 가죽신발업(63.6)을 중심으로 한 경공업(93.3)의 부진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한경연은 베트남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로 인해 의류·신발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사 등 현지에 진출한 국내 기업들이 제품 생산에 차질을 겪고 있다고 분석했다.


비제조업(106.9)은 전월(9월 99.4) 대비 7.5p 상승해 악화에서 개선 전망으로 전환됐다. 한경연은 국내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조치에 대한 기대감으로 여가숙박외식업(125.0)이 강한 호조세를 보이며 업종 전체의 지수 상승을 견인했다고 분석했다.

관련기사 more
코로나 확산에 내년 1월 기업 체감경기 전망 '부정적' 원자재 공급난에 12월 제조업 경기전망 '암울' "수출기업 10곳 중 8곳, 원자재값 급등 경영 악화" 여행·숙박업체, '반전' 드라마 시작

한편 9월 종합경기 실적치는 98.9로,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른 내수 침체, 추석 연휴로 인한 영업일 수 감소 등의 영향으로 100선을 하회했다.


추광호 한경연 경제정책실장은 "추석 연휴 이후 확진자 수 급증으로 위드코로나 계획에 차질이 발생할 수 있고 자금사정과 채산성도 좋지 않아, 기업심리가 언제든지 다시 위축될 수 있는 상황"이라며 "정부는 백신접종 확대와 방역 강화에 힘쓰는 한편, 기업들의 경영애로 해소를 위한 지원책 마련에 주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2022 팍스넷뉴스 금융포럼
Infographic News
IPO 대표주관 실적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