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텔레콤, 블록체인 학사정보 관리 플랫폼 '우수사례' 선정
미래형 대학교육 위한 블록체인 기반 학사정보 관리플랫폼 개발 완료


[팍스넷뉴스 공도윤 기자] 세종텔레콤의 ‘스마트 학사정보 관리 플랫폼’이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블록체인 기술검증 지원사업 우수사례로 선정됐다.


세종텔레콤은 전날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블록체인 성과 공유회'에서 세종텔레콤이 연구개발한 ‘미래형 대학교육을 위한 블록체인 기반 학사정보 관리플랫폼(SER: Smart Education Record Platform)’이 올해의 ‘블록체인 전문 기술검증 지원사업(PoC) 연구과제’ 우수사례로 선정되어 발표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NIPA는 선정 배경에 대해 공간 제약이 없어지고 있는 교육환경 변화와 여러 비정규 교육기관을 통해 이어지는 평생 교육 패러다임에 부합할 뿐 아니라, 블록체인을 활용한 데이터 분산 저장 및 유효성 검증 기술 구현을 통해 최근 대두됐던 학력, 자격증 위변조 등의 사회적 문제를 해결 가능하다고 평가했다. 또 수요 측면에서 학생부터 교육기관, 기업까지 다양한 사용자가 실제 생활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세종텔레콤은 주관사로서 사업 관리와 기술 연구 개발을 주도해왔다. 컨소시엄으로 함께 참여한 이화여자대학교는 학생들의 데이터 현황 파악과 기술 검증을 위한 테스트베드를 제공하고, 소프트웨어 개발기업인 그로비스인포텍은 성적·재학·수료·졸업증명·외부교육과정 증명과 기업 인사담당자를 위한 디지털 증명을 위해 수차례 테스트 과정을 진행했다.


향후 SER 플랫폼의 ‘증명서 발급 서비스를 통해 별도 외부 교육기관 방문 필요 없이 대학 재학·졸업·성적 증명서와 비정규 외부 교육 이수 이력이 포함된 통합된 증명서 발급 신청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이를 통해 기업 인사담당자는 입사 지원자가 제출한 각종 학사 정보 및 증명서의 투명성과 신뢰성을 보장받고, 제출문서의 유효성과 무결성 검증에 관한 업무량은 감소하고 효율은 대폭 상승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박효진 세종텔레콤 마케팅본부장은 "프로젝트 종료 후에도 학생, 교육기관, 기업 인사담당자들과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피드백을 반영, 보완하고 있으며, 사용자 편리성을 확대하기 위해 여러 대학 및 비정규 교육기관, 기업들과의 제휴를 추진하고 있다”며, “내년 초 실제 상용 서비스를 출시 할 계획인 만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스마트 학사정보 관리 플랫폼은 학력, 자격 위·변조를 원천차단하고 다양한 교육이력을 하나로 통합관리하는 블록체인 기반 학사정보관리 플랫폼으로 내년 1월, 출시 예정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