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금융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우리銀, 5회차 ESG채권 3000억 발행
양도웅 기자
2020.08.06 10:40:58
만기 3년·금리 연 1.01%…코로나19 피해 기업·소상공인 지원 용도
이 기사는 2020년 08월 06일 10시 40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우리은행이 다섯 번째 ESG채권 발행에 성공했다. 조달 자금은 코로나19 피해 기업과 소상공인 등을 지원하는 데 활용할 계획이다. 


우리은행은 3000억원 규모의 원화 ESG채권을 발행했다고 6일 밝혔다. 해당 채권의 만기는 3년이며 금리는 연 1.01%(고정)이다. 


ESG채권은 환경(Environment),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를 개선하는 데 사용할 자금을 조달할 목적으로 발행하는 채권이다. 지속가능채권으로도 불린다. 


우리은행도 이번 ESG채권 발행을 통해 확보한 자금을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금융지원하는 데 사용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more
우리銀, 올 상반기에도 혁신기업 10곳 지원 우리銀, 한투證과 손잡고 WM·IB 경쟁력 강화 우리銀, 새만금 태양광 발전사업 금융주선 우리금융, 영문 CI 추가 "글로벌 마케팅 강화"

우리은행은 이번 ESG채권까지 포함해 다섯 번의 ESG채권을 발행했다. 


지난해 2월 2500억원 규모의 원화 ESG채권을 발행했고, 3개월 뒤엔 4억5000만달러(약 5400억원) 규모의 미화 ESG채권을 발행했다. 두 채권 발행을 통해 확보한 자금은 현재 신재생에너지, 오염방지 및 관리, 친환경 건물 건축 등과 관련한 사업 대출에 활용되고 있다. 


우리은행은 올해 3월과 7월에도 각각 2500억원, 2000억원의 원화 ESG채권을 발행했다. 


우리은행의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이 현 상황을 극복하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ESG채권을 발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우리은행은 금융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에딧머니
팍스넷뉴스 2022 증권포럼
Infographic News
그룹별 회사채 발행금액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