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銀, 5회차 ESG채권 3000억 발행
만기 3년·금리 연 1.01%…코로나19 피해 기업·소상공인 지원 용도
이 기사는 2020년 08월 06일 10시 40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우리은행이 다섯 번째 ESG채권 발행에 성공했다. 조달 자금은 코로나19 피해 기업과 소상공인 등을 지원하는 데 활용할 계획이다. 


우리은행은 3000억원 규모의 원화 ESG채권을 발행했다고 6일 밝혔다. 해당 채권의 만기는 3년이며 금리는 연 1.01%(고정)이다. 


ESG채권은 환경(Environment),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를 개선하는 데 사용할 자금을 조달할 목적으로 발행하는 채권이다. 지속가능채권으로도 불린다. 



우리은행도 이번 ESG채권 발행을 통해 확보한 자금을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금융지원하는 데 사용할 예정이다. 


우리은행은 이번 ESG채권까지 포함해 다섯 번의 ESG채권을 발행했다. 


지난해 2월 2500억원 규모의 원화 ESG채권을 발행했고, 3개월 뒤엔 4억5000만달러(약 5400억원) 규모의 미화 ESG채권을 발행했다. 두 채권 발행을 통해 확보한 자금은 현재 신재생에너지, 오염방지 및 관리, 친환경 건물 건축 등과 관련한 사업 대출에 활용되고 있다. 


우리은행은 올해 3월과 7월에도 각각 2500억원, 2000억원의 원화 ESG채권을 발행했다. 


우리은행의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이 현 상황을 극복하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ESG채권을 발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우리은행은 금융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우리銀 영업점 대기 고객, 네이버로 실시간 확인

외부채널 통한 고객편의 확대…모바일로 대기표 발급도 가능

'케이뱅크 함께 만든' 우리금융-KT, 동맹 강화

금융·ICT 융합한 신사업 발굴 추진···양사간 거래도 확대키로

우리금융, 계열사별 달랐던 '하우스뷰' 통일

우리금융경영연구소 주관 '그룹 거시경제·금융시장지표 전망 협의회' 운영···불완전 판매 방지 등 목적

우리금융, 상반기 순익 6605억···전년比 44%↓

DLF·라임 사태 등으로 충당금 증가한 영향

4대 금융그룹, '한국판 뉴딜'에 수십조 지원

코로나19 극복과 세계 경제 선도 위한 정부 프로젝트에 동참

금융지주, 계열사간 헤게모니 경쟁에 '난감'

지주사 "선 신청 후 정리 요청"···금융당국 "지주 계열 내부 정리 후 신청해라" 거절

금융권, 'ESG' 발행 주목

산은·신한금융·KB銀·우리銀 속속 참여…투자 자산 다변화 기대

ESG채권 발행액 증가…공공기관·금융사 주도에 각광

전년대비 25% 확대…"평가기관 비상장사 분석 부족" 비판도

은행 ESG채권, 조달수단으로 '인기'

국민·IBK·농협 ESG채권에 수요 몰려..국민銀 추가발행 검토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자사주 추가 매입

권광석 행장 등 그룹 임원진도 동참···"수익성 회복 자신"

4대 은행, 윤석헌의 점포 축소 자제령에 '전면 재검토'

코로나19로 점포 통폐합 흐름 가속화···윤 원장 "급격한 감소는 바람직하지 않아"

신한·국민銀, '적도원칙' 가입으로 해외 인프라 개척

친환경에너지 사업 투자 기회 얻어···화력발전 투자 줄이는 데에는 '고민'

우리금융-KT의 '디지털 동맹' 윤곽

공동 마케팅부터 합작법인 설립까지···7개 협업 과제 선정

우리금융, '한국판 뉴딜'에 10조 금융지원 본격화

관련 위원회 열고 지원 계획 구체화···손태승 회장 "금융 본연 역할 집중"

은행권, SOFR 채권 발행 '신중 모드'

2022년부터 SOFR이 리보 대체···'수출입銀이 포문 열었으나···'

우리금융, 첫 선순위채 증액 발행

유효수요 9100억 몰려 1500억→2000억 확대키로

우리銀, 첫 캥거루채권 발행···4억 호주달러

코로나19 피해 기업 및 한국판 뉴딜정책 맞춘 친환경사업 등 지원

우리금융 3Q 누적손익 1.2조···전년比 31.6%↓

코로나19 충당금·사모펀드 배상 비용 등 일회성 요인과 비은행부문 경쟁력 부족 탓

우리銀, 카카오페이에 대출 상품 출시

직장인 대상 비대면 상품···최대 0.7%p 금리 우대

우리銀, 印尼서 '25년 연속 최우수 은행' 선정

현지 언론 심사 결과 안정적인 수익성, 건전성 등 평가

우리銀, '더 뱅커' 선정 글로벌 최우수 은행 수상

코로나19 금융지원 등에 높은 점수 받아

우리銀, 세븐일레븐과 협력 강화

상생대출 대상 확대하고, 유통데이터 활용한 상품 개발도 추진

우리銀, 쏘카와 공급망금융 업무협약

권광석 행장 "신규 사업모델 발굴하고 공동 마케팅 전개"

우리금융, 카드 등 자회사 차기 CEO 후보 추천

경영 효율성 강화 위해 지주·은행 조직 '간소화'

우리금융, 영문 CI 추가 "글로벌 마케팅 강화"

해외서 활약하는 우리금융 스포츠단 선수들의 의류 등에 적용 예정

우리銀, 새만금 태양광 발전사업 금융주선

새만금희망태양광과 1196억 규모 금융주선 약정 체결

우리銀, 한투證과 손잡고 WM·IB 경쟁력 강화

권광석 행장 "그룹 내 증권 계열사 없는 우리은행에 큰 도움될 것"

우리銀, 올 상반기에도 혁신기업 10곳 지원

오는 24일까지 '제7차 중소기업 혁신성장 지원 위한 투자 대상 기업 공모'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