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카드, ESG채권 1500억원 추가 발행
6월 1000억원 이어 2번째···중소 가맹점 지원


[팍스넷뉴스 김승현 기자] KB국민카드가 지난 6월에 이어 중소 가맹점에 대한 금융 지원 목적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채권' 1500억원을 추가 발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발행한 채권은 친환경 또는 사회적 가치 창출 등을 위해 사용되는 특수 목적 채권으로 국민카드는 지난 6월 1000억원 규모의 'ESG 채권'을 발행했었다.


발행 규모는 ▲1년 7개월 만기 채권 500억원 ▲2년 10개월 만기 채권 500억원 ▲4년 만기 채권 500억원으로, 총 1500억원이다.  발행 금리는 1년 7개월물 연 1.059%, 2년 10개월물 1.324%, 4년물 연 1.522%다. KB국민카드는 조달한 자금을 중소 가맹점의 신용판매대금 조기 지급에 사용할 계획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ESG 채권 추가 발행은 우수한 신용 등급과 높은 자산 건전성을 기반으로 민평금리보다 낮은 수준에서 발행됐다"면서 "앞으로 ESG 경영 가속화를 위해 지속가능채권 발행으로 자금 조달을 계속 확대한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KB국민카드는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SG)의 환경·사회·지배구조 평가에서 카드 업계 최초로 지배구조 부문 A+ 등급을 받았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