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광양제철소 폭발 사고…근로자 3명 사망
1고로 연결 산소배관 개폐 밸브 조작 중 폭발 추정
(사진 제공=소방청)


[팍스넷뉴스 유범종 기자] 포스코 광양제철소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해 근로자 3명이 숨졌다.


포스코에 따르면 24일 오후 4시경 전남 광양제철소 1고로로 연결되는 산소배관이 갑자기 폭발했다. 이 사고로 현장에서 일하던 포스코 직원 1명과 협력업체 2명 등 총 3명이 숨졌다.


포스코는 불이 나자 자체 소방대를 투입해 20여 분만에 불길은 잡았으나 인명피해를 막지는 못했다. 회사 측은 고압가스를 취급하며 산소배관 개폐 밸브를 조작하던 중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한편, 경찰과 소방당국은 제철소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아울러 과학수사팀을 현장에 투입해 감식에 나설 계획이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