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테크놀로지, AI기반 스마트 물류사업 본격화
이사회 통해 임시주총 사업목적 변경 안건 승인

[팍스넷뉴스 권일운 기자] 코스닥 상장사 한국테크놀로지가 사업목적에 인공지능(AI) 기반 물류 시스템 등 신사업 분야를 추가해 '스마트 물류' 기업으로서의 확장을 본격화한다.


한국테크놀로지는 30일 본사 회의실에서 이사회를 열어 내달 18일 개최되는 임시주주총회 1호 의안 사업목적 변경의 건의 세부 내용을 확정했다고 공시했다.


이사회가 승인한 신규 사업목적 안건은 ▲AI 기반 스마트 물류 시스템 개발 ▲스마트 물류 AI 허브 구축 사업 ▲물류센터 인프라 구축 및 지원 사업 ▲아파트, 빌딩 무인 배송 시스템 구축 및 지원 사업 ▲위생·항균·방역제품 제조 및 유통업 ▲방역사업 및 관련 서비스업 등이다.


한국테크놀로지는 신규 사업목적 안건을 승인함에 따라 AI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사업과 함께 코로나와 언택트 문화 확산으로 사업성이 높은 스마트 물류, 위생 방역 등의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회사 측이 가장 기대를 거는 부분은 AI 기반 스마트 물류 시스템 개발 및 AI 허브 구축 사업이다. 이미 사업 추진을 위해 대규모 물류센터를 보유한 인프라 사업자와 구체적인 사업계획 수립까지도 완료한 상태다.


한국테크놀로지 관계자는 "우수한 물류 인프라 사업자와 제휴해 AI를 기반으로 한 스마트 물류 사업에 적극 진출할 예정"이라며 "신규 물류센터 건설은 자회사 대우조선해양건설이 맡게 되며 차원이 다른 스마트 물류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AI 스마트 물류 센터는 고도의 이미지 인식 기술로 주문과 동시에 자동으로 상품을 분류하고 가장 효율적인 동선을 찾아내 수 시간 내 고객에게 전달하게 해주는 시스템으로 운영된다"면서 "스마트 시티까지의 확장성을 고려해 머신러닝 기술이 탑재되고, 데이터 변조 방지와 보안 암호화 패키지를 적용해 고객 정보 보호에도 완벽을 기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한국테크놀로지, 잇단 건설 수주에 강세

이달 2230억 수주 낭보…문강배 사외이사 영입 '눈길'

한국테크 자회사, 부천 가로주택 정비사업 착수

140억원 규모…2022년 완공 목표

김용빈 한국테크 회장, 발달장애 사회공헌 '주목'

발달장애가족 위한 자립형 마을공동체 '희망에코마을' 시공

한국테크놀로지, 역대 최대 분기 실적 달성

대우조선해양건설 수주 증가·샤오미 총판 사업 호조

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LH 공공 아파트 수주

824억 규모…2023년 8월 준공 예정

크라우드웍스, 과기부 장관 표창 수상

인공지능과 인간이 협업하는 플랫폼 노동의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335억 주상복합 수주

동두천 생연동 1호선 역세권에 들어서

한국테크놀로지, 관계사 관련 검찰 조사 '무혐의'

신용구 대표 "민·형사 문제 해결로 주가에 긍정적 영향 줄 것"

한국테크놀로지, 임시주총 개최

신임 이사 선임 및 스마트 물류 신사업 결의

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시흥 레지던스 공사 수주

연면적2만2617㎡ 규모…수주액 359억원

아마존 물류센터에 꽂힌 신한금융

최근 美서 2.8억달러 규모 딜 완료···지난해엔 獨 아마존 물류센터 투자

한국테크놀로지, 대우조선해양건설 인수 마무리

대우조선해양건설 모회사 지분 100% 확보

한국테크놀로지 자회사, 384억 생활형숙박시설 공사 수주

강원도 속초시 조양동 소재 537실 규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