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위장계열사' 의혹…공정위 조사 착수 外
이 기사는 2021년 02월 04일 08시 36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호반건설 '위장계열사' 의혹…공정위 조사 착수 [KBS]

재계 순위 44위인 호반 건설이 위장계열사를 뒀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공정거래위원회가 조사에 나섰는데 고의성이 확인되면 총수가 고발당할 수도 있다.


3년치 임금에 학자금 받고…KB국민은행, 800명 짐 쌌다 [주요언론]

연초 KB국민은행이 임금피크 전환·예정자 등을 대상으로 실시한 희망퇴직으로 직원 800명이 은행을 떠난 것으로 나타났다. 4일 금융권에 따르면 국민은행에서 지난달 30일부로 총 800명의 직원이 희망퇴직을 했다.


'후암1' 용적율 700% 개발한다…25번째 특별대책 오늘 발표 [머니투데이]

정부의 25번째 부동산 대책의 핵심인 `역세권 고밀개발계획`이 그 모습을 드러냈다.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이 "발상의 전환을 통해 충분한 주택 공급 물량을 확보할 수 있다"고 자신한 `특단의 대책` 일환이다. 그러나 상당수의 개발 지역이 이명박(MB)정부 때의 뉴타운 후보지와 같아 문재인정부가 결국 돌고 돌아 뉴타운을 부활시켰다는 해석이 나오기도 한다.


말 바꾼 정부, 삼성 반도체 폐수처리장 지원 약속 '모르쇠' [뉴스토마토]

삼성전자의 반도체 발전 전략이 예상치 못한 암초를 만났다. 평택고덕 산업단지(산단) 반도체 공장 증설에 맞춰 산단 내 공공폐수처리시설을 설치하려는 계획이 관련법도 외면한 정부의 내부 지침에 따라 틀어졌기 때문이다. 당초 정부는 국비를 지원해 산단 기반시설을 설치하겠다고 공언했지만 막상 예산안에는 설치비를 한푼도 반영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업계에서는 국가기간산업인 반도체 분야를 적극 지원 육성해야 할 정부가 오히려  발목을 잡고 있다는 비판이 나온다.



거래량 20배 '껑충'…비트코인 폭등, 배후엔 큰손? [주요언론]

지난해 말 전세계를 들썩이게 한 비트코인 열풍 뒤에 기관투자자 등 '큰손'들이 있었다는 분석이 나왔다. 비트코인 가격이 4배 오르는 동안 '고래지갑(규모 100만달러 이상 가상자산 계좌)' 거래량이 20배 증가하는 등 큰손들이 개입한 것으로 볼 수 있는 수치들이 관측됐다.


KBS, 앉아서 916억 더 벌고도… 낯두꺼운 수신료 인상 추진 [세계일보]

최근 한국방송공사(KBS)가 수신료 인상 계획을 발표하면서 논란이 된 가운데 지난 10년간 KBS 수신료 수입이 1000억원가량 증가한 것으로 드러났다. 1인가구 등 세대 분화가 가속화하면서 TV 수상기 보유 가구에 전기료와 함께 강제 부과하는 수신료가 덩달아 늘어난 결과다. 인구 추계상 앞으로도 수신료는 20년간 지속적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오비맥주, 설 앞두고 공급 차질 우려…물류 위탁회사 파업 돌입 [뉴스1]

오비맥주 화물 운송을 담당하는 물류 노동자들이 파업에 돌입했다. 운송사 측이 노동조합을 상대로 손해배상청구를 위한 가처분을 신청한데 따른 것이다.


대출 '0'으로 틀어막았는데도 15억 이상 주택 거래 5년 새 6배 [국민일보]

지난해 전국에서 15억원 이상 초고가 아파트 거래가 1만건을 돌파했다. 정부가 2019년 12·16 대책에서 투기과열지구 등 규제지역 내 15억원 초과 아파트에 대해 주택담보대출을 전면 금지하는 초강력 규제를 내놓았지만 이를 비웃듯 초고가 아파트 거래는 5년 전보다 6배나 늘었다.


한종희 삼성 사장, 'QD TV 출시' 시기상조 [IT조선]

삼성 TV를 총괄하는 한종희 사장이 단기간에 QD디스플레이 TV 출시 계획이 없음을 명확히 했다. 일각에서 제기되온 내년 출시설에 대해 선을 그은 것으로, 삼성디스플레이 전략사업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