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E&S, 그린론으로 3억달러 조달
"플러그파워 지분 투자, 수소사업 확대에 사용"


[팍스넷뉴스 정혜인 기자] SK E&S가 그린론을 통해 3억 달러(3400억원)를 조달했다. 해당 자금은 수소사업 투자금으로 활용할 방침이다.


SK E&S는 산업은행, 수출입은행, NH농협은행의 '해외 인수합병(M&A) 투자 공동지원 협의체'와 그린론 계약을 체결하고 3억 달러의 자금을 조달했다고 4일 밝혔다.


그린론을 통해 조달한 자금은 신재생에너지, 에너지효율화, 수소 관련 인프라 등 친환경 사업 분야에만 사용할 수 있다.


SK E&S 관계자는 "조달한 자금은 미국 플러그파워 지분 투자와 수소 사업 확대를 위해 사용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SK E&S는 최근 SK㈜와 함께 미국 수소에너지 업체 플러그파워에 16억 달러(1조7700억원)를 투자해 지분 약 10%를 확보했다. 


SK E&S는 "이번 그린론 조달은 주요 국책은행들로부터 친환경 분야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앞으로도 수소, 재생에너지 중심으로 포트폴리오를 적극 확대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