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곽상철 각자대표 선임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등 3인 각자대표체제 운영
(사진=곽상철 (주)두산 대표이사)


[팍스넷뉴스 유범종 기자] ㈜두산이 곽상철 사업부문 총괄사장(CBO · Chief Business Officer)을 각자대표로 선임했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두산은 의사회 의장인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김민철 최고재무책임자(CFO), 곽상철 사장 등 3인 각자대표체제로 운영된다.


곽 신임 대표는 쌍용자동차, 대동공업 등 기계산업 분야에서 40여년간 경험을 쌓고 2017년 ㈜두산 산업차량BG장으로 합류했다. 이후 지난해 말 ㈜두산 사업을 총괄하는 사업부문장에 선임됐다.


㈜두산 관계자는 "곽 대표는 앞으로 풍부한 경륜과 네트워크, 업무 전문성을 바탕으로 ㈜두산 자체사업의 성장과 혁신을 이끌어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