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비카드, '로카 모빌리티'로 사명 변경
IT 미래형 교통서비스·빅데이터·자율주행 등 사업영역도 확장


[팍스넷뉴스 윤신원 기자] 이비카드가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사명을 '로카 모빌리티'로 변경했다고 16일 밝혔다.


교통카드 및 선불카드 '캐시비' 운영사인 로카 모빌리티는 새 CI에는 언택트 시대에 맞춰 기존 이동수단과 변화된 퍼스널 모빌리티를 정보기술(IT)로 결합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기존 사업 영역도 대폭 확장한다. ▲전국 대중교통 정산체계에 새로운 IT를 결합한 미래형 교통서비스 제공 ▲모빌리티서비스(MaaS), 빅데이터, 자율주행 등 신성장 동력 확보 ▲비접촉 탑승 결제(Tagless) 환경 구축 등을 통해 통합 모빌리티 서비스 기업으로 도약할 예정이다.



로카 모빌리티 관계자는 "현재 새로운 형태의 모빌리티 산업 생태계가 만들어지고 있는 만큼 대중교통 기반의 모빌리티 서비스의 가치도 더욱 증대되고 있다"며 "로카 모빌리티는 새로운 서비스로 생활의 모든 순간에 결제와 이동의 편리함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로카 모빌리티는 국내 최초로 교통카드를 출시했으며 경기·인천·강원 등 국내에서 가장 광범위한 대중교통 인프라를 운영하고 있다. 교통·선불카드 '캐시비', 시외버스 예약·예매서비스 '버스타고'', M버스·광역버스 좌석예약서비스 '굿모닝 MIRI', '캐시비 택시운전자 APP' 등을 운영하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