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운용, 공모펀드에 ESG 기준 적용
포트폴리오 70% 이상 BB등급 종목으로 구성


[팍스넷뉴스 김승현 기자] 신한자산운용이 일반 공모 주식형펀드 종목구성에 ESG등급 기준을 적용한다. 일반 공모 주식형 펀드에 ESG등급 기준을 적용하는 것은 국내 운용사 최초다. 


신한자산운용은  현재 '신한아름다운SRI그린뉴딜펀드'에만 적용하고 있는 'ESG등급 'BB'등급 이상 종목 보유 비중 70% 이상' 기준을 일반 공모 주식형펀드에 적용한다고 22일 밝혔다. 다음 달부터 그룹주, 중소형주펀드 등 일부 스타일펀드를 제외한 대부분의 펀드에 적용된다. 신한자산운용은 현재 30개의 국내 액티브 공모 주식형펀드를 운용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 16개 펀드가 해당 ESG등급 기준을 적용받게 된다.


신한자산운용은 2005년부터 ESG관련 펀드에 ESG등급 기준을 적용해 운용하고 있다. 보다 정교한 ESG평가를 위해 외부 자문사와 내부 리서치를 활용해 ESG 스코어링 시스템을 운영해왔다. 지난해 9월 국내 종합자산운용사 최초로 기후관련재무공시협의체(TCFD)지지선언을, 10월에는 국내 자산운용사 최초로 TCFD권고안에 따른 주주서한·질의서를 투자대상 기업에 보내 온실가스 배출량을 관리하는 83개 기업 중 82개 기업의 관련 데이터를 확보했다. 



신한자산운용 주식리서치팀 고영훈 팀장은 "기후 리스크에 대처하지 않는 기업에 대한 시장의 평가는 시간이 갈수록 회의적으로 변화하고 기업의 자본비용은 증가하게 될 것"이라면서 "온실가스 다배출기업이면서 감축목표가 없고 녹색사업을 확대하지 않는 기업을 투자대상에서 제외하는 등 투자의사결정에 반영할 수 있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KB자산-신한운용...ESG 주도권 놓고 '격돌'

ESG 관련 부서·위원회 출범, 관련 펀드 출시...각축전 예고

산은-성장금융, '정책형 뉴딜펀드' 운용사 26개 선정

평균 경쟁률 3.2대 1…3조 규모 펀드 결성 착수

삼성운용, TCFD 가입

이번달 중 'ESG위원회' 신설 예정···'ESG경영' 본격화

KB운용, TCFD가입·ESG위원회 신설

운용업계 두번 째 ESG위원회 설치···'ESG경영' 박차

신한운용, '정책형 뉴딜 인프라펀드' 출시

총 2419억원 규모···풍력발전 단지에 800억원 최초투자

신한운용, 업계 최초 'ESG 지수연계 ELF' 출시

ESG열풍에 기초자산 안정성 ↑

자산운용사 '기자 출신' 홍보맨 강화

사모펀드 사태, 이미지 제고 등···홍보 필요성 ↑

'탐나는 먹거리' 자산운용사도 ESG 합류 가속

투자자금 빨아들이는 ESG, 기금평가 지침에도 포함돼

BNP 뗀 이창구 대표 '신한' 저력 보여줄까

②'성장', '신한DNA' 초점···지주 회장 후보로서 '추진력·성과' 주목

순자산총액 70조 돌파···5위 굳히기

①채권 중심 보수적으로 운용했던 신한, 올해 '성장' 집중

'최초' 타이틀 달고 ESG 선도

⑤2005년부터 ESG 실천, 운용에 접목 등···그룹 발맞춘 행보

'가치주·사회책임투자·공모주' 주목

⑦ 추천펀드 "트렌드 따라 안정성·성장성 강조"

신한운용, 탄소중립운동 NZAMI 가입

신한금융그룹의 탄소중립 전략 'Zero Carbon Drive'추진 가속화

피델리티운용, 지속가능투자 펀드 2종 출시

리서치 프로세스에 ESG 요인 반영, ESG 전문인력 영입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