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메타버스' 특화카드 출시한다
회원수 2억명 제페토와 업무협약

[팍스넷뉴스 윤신원 기자] 신한카드가 금융권 최초로 글로벌 메타버스 '제페토'를 운영하고 있는 네이버제트와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제페토와 함께 Z세대 맞춤형 선불카드를 출시하고, 제페토 내 가상공간을 구축할 예정이다. 제페토 내에 Z세대를 불러모을 수 있는 공간을 만들고 양사 인프라를 활용한 차별화된 상품을 출시할 방침이다. 


신한카드의 제페토월드는 유저들의 행동패턴을 잘 아는 제페토 내부부서와 다수 제페토월드를 만든 크리에이터와 합심해 구성될 예정이다. Z세대의 메타버스 행동패턴과 선호 디자인 등도 반영할 예정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복잡한 가입절차 없이 본인 인증만으로 발급할 수 있는 선불카드에 제페토에서 사용 가능한 10대 친화적인 할인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라며 "고객들의 제페토 아바타를 카드 디자인에 반영하고 중·고등학생 패턴에 맞춰 계좌 충전이나 포인트 충전 외에 현금 충전 기능도 추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제페토 선불카드 출시는 신한카드 사내 연멘토링 조직인 '알스퀘어'를 포함한 MZ세대 직원들의 제안을 적극 반영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태현 신한카드 디지털퍼스트 본부장은 "이번 프로젝트는 메타버스 영역에 한 발을 내딛는 시도이자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공감대와 커뮤니케이션 구축을 위한 인사이트를 축적할 수 있는 유의미한 일로 본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