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기타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
코아시아, 3분기 매출 1171억·순익 26억 달성
최양해 기자
2021.11.15 09:55:33
4분기에는 고화소·고기능 카메라 물량 늘며 수익성 개선 전망

[팍스넷뉴스 최양해 기자] 시스템 반도체 디자인 솔루션 전문 기업 코아시아가 올 3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 1171억원, 순이익 26억원을 기록했다고 15일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손실은 18억원이다.

코아시아 관계자는 "베트남, 인도를 중심으로 코로나19가 재확산하며 스마트폰 부품 수급 이슈가 번진 것이 카메라렌즈 사업부에 영향을 미쳤다"며 "4분기부터 고화소·고기능 카메라 물량이 늘어나고 있어 매출액과 함께 수익성도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순이익이 늘어난 부분에 대해서는 "IT부품 연결 종속회사를 개편하며 손익을 개선했다"며 "올해 연결 대상 종속회사에 변동이 있었기에 전년 동기와 단순 비교는 불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시스템 반도체 디자인을 담당하는 코아시아세미의 실적 성장은 긍정적인 대목이다. 코아시아세미는 올 3분기까지 누적 매출액 122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164% 이상 성장한 모습이다. 코아시아 측은 다양한 수주 계약이 이어지고 있는 만큼 내년 이후 코아시아세미의 외형 성장과 수익성 개선이 더욱 큰 폭으로 이뤄질 것으로 보고 있다.


코아시아는 설계(RTL)부터 납품(대리점)까지 원스톱 턴키 솔루션 제공이 가능한 칩 설계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특히 삼성전자의 웨이퍼 유통이 가능한 대리점 권한까지 보유해 삼성전자 파운드리의 해외 고객과 최전선의 밀접 관계를 구축하고 있다.


코아시아 관계자는 "시스템 반도체 역량 강화를 위해 가장 중요한 엔지니어 인력 확충을 지속적으로 진행 중"이라며 "수급 상황에 따라 변동되는 단기적인 실적 부진보다 공격적인 투자 및 사업부 경쟁력 강화를 통한 대규모 수주들이 향후 기업가치를 결정할 것이라고 판단한다"고 강조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more
코아시아, '삼성 SAFE' 등 반도체 포럼 연속 참여 코아시아, 반도체 대전 'SEDEX 2021' 참가 코아시아옵틱스, 코아시아씨엠비나 최대주주로 코아시아, 상반기 매출 1815억·순익 29억 달성
뉴스알람
2022 팍스넷뉴스 금융포럼
Infographic News
IPO 수요예측 경쟁률 vs 청약 경쟁률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