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금융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우리자산운용
JB금융, 신용리스크 내부등급법 승인
강지수 기자
2022.07.05 13:00:47
전북銀·지주 동시승인···"자본비율 100bp 이상 상승 예상"

[팍스넷뉴스 강지수 기자] JB금융지주가 지난달 말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바젤Ⅲ 기준 신용리스크 내부등급법 최종 승인을 받았다. JB금융은 내부등급법 도입으로 자본비율이 100bp 가까이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5일 금융권에 따르면, JB금융지주와 전북은행이 내부등급법을 승인 받으면서 JB금융그룹이 내부등급법 도입을 완료하게 됐다. 이번 승인은 지난해 6월 승인신청 이후 1년 만으로, 지주와 자회사(전북은행)가 동시에 신규 승인을 받은 최초의 사례다. 앞서 계열사인 광주은행은 지난 2012년 내부등급법을 도입했다. 


JB금융은 이번 내부등급법 도입은 JB금융지주, 전북은행, 광주은행 리스크 관리 부서들의 협업을 통해 이뤄낸 성과라고 설명했다. JB금융그룹은 지난 2018년부터 내부등급법 준비에 착수하여 2020년까지 내부모형 개발 및 승인신청 준비를 완료했다. 이후 내부 임직원들이 승인신청 및 감독원 현장점검 단계 등 모든 절차를 자체적으로 수행하며 1년만에 최종 승인을 받았다. 


내부등급법은 자체 신용평가모형을 활용해 신용리스크에 대한 위험가중자산(RWA)을 산출하는 방법으로 통상적으로 내부등급법을 도입하면 자본비율이 상승하게 된다.


JB금융지주 관계자는 "이번 내부등급법 승인으로 자본비율은 100bp 이상 상승하는 효과가 예상되며 개선된 자본비율을 기반으로 지역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지원을 더욱 강화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more
김기홍 회장, 잇단 채용 논란에도 '무대응' 일관 JB금융 "부동산PF 익스포저 크지 않아" JB금융, 상반기 순익 3200억···반기 최대 산업자본이 최대주주인 과점체제 '불안'
에딧머니
Infographic News
2022년 월별 회사채 만기 현황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