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샌드박스 코리아, 이승희 대표이사 임명
네오위즈, 엔씨소프트 등 거쳐...2021년부터 한국사업총괄 역임
이승희 더 샌드박스 코리아 대표 (사진=더 샌드박스 코리아)


[팍스넷뉴스 원재연 기자] 메타버스 게이밍 플랫폼 더 샌드박스(The Sandbox) 코리아가 이승희 한국사업총괄을 신임 대표이사로 임명했다고 13일 밝혔다.


이승희 대표는 지난 18년간 게임 및 블록체인 업계에서 역량을 쌓아왔다. 네오위즈 해외사업 매니저를 시작으로 엔씨소프트의 블레이드 앤 소울 사업팀, 엔픽셀의 그랑사가 마케팅팀을 이끌어왔으며, 스마일게이트와 더블유 게임즈의 사업 개발을 주도했다. 


이 외에도 카카오게임즈의 자회사인 메타보라로 편입된 웨이투빗의 블록체인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보라(BORA) 대표를 역임했으며, 2021년부터 한국사업총괄로 더 샌드박스의 한국 메타버스 사업을 책임져 왔다.


이승희 더 샌드박스 코리아 대표이사는 "한국 시장의 강점과 게임 업계에서 쌓아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더 샌드박스가 메타버스 산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더 샌드박스는 SM브랜드마케팅, 큐브엔터테인먼트, 제페토, 스튜디오드래곤, 뽀로로, K리그, 토닥토닥 꼬모, 시프트업, 스컬 앤 쿤타 등 국내 유명 IP들과의 공격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메타버스 사업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