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쇼크
제주항공, 재택근무 2주 연장…대상도 확대
전화·문자·화상으로 업무 보고


[팍스넷뉴스 김현기 기자] 제주항공이 코로나19 방역을 위한 재택근무 기간을 2주 더 늘리기로 했다.


제주항공은 내달 5일까지 모든 사무실 근무자를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의무화했다고 23일 밝혔다. 제주항공은 당초 이달 초부터 지난 22일까지 3주간 비행 운항에 필요한 인력과 필수 사무실 인력을 제외하고 재택근무를 했다. 향후 2주가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중요한 분기점이 될 수 있다고 보고 재택근무 기간과 대상 인력을 늘리기로 했다.


이에 따라 제주항공은 운항, 객실, 정비 등 비행을 위한 인력도 안전 운항을 유지할 수 있는 필수 인력만 배치한다. 구내식당 등 사내 편의시설은 영업을 모두 중단했다.



내부 업무 방식도 크게 바꿔 이석주 대표에게도 전화, 문자메시지, 화상회의로 업무를 보고한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항공교통을 이용하는 국민의 안전과 제주항공 임직원의 안전, 안정적인 항공 운항을 위해 재택근무를 확대했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코로나19 쇼크 209건의 기사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