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M&A
'D-DAY' 제주항공 "인수 16일 이후 결정"
'선결조건 이행 완료' 입장 유지…"정부의 추가 지원 놓고 줄다리기 예상"


[팍스넷뉴스 권준상 기자] 제주항공의 선택만 남았다. 이스타항공에 인수·합병(M&A) 관련 선결조건을 이행하라고 요구한 마감시한이 도래했다. 제주항공은 16일 이후 이스타항공 인수 여부에 대한 입장을 밝힐 계획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15일 "이스타항공에 선결조건 이행을 요구한 게 이날까지이기 때문에 이스타항공의 이행여부에 대한 입장을 기다릴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구체적인 일정은 확정되지 않았지만 16일 이후 이스타항공 인수에 대한 제주항공의 입장표명이 있을 것"이라며 설명했다.  


앞서 지난 1일 원매자인 제주항공은 이스타항공에 인수·합병(M&A) 관련 선결조건을 10영업일 안에 이행하지 못하면 계약을 해지할 수 있다는 내용의 공문을 발송했다. 이날 마감시한이 도래한 가운데 제주항공은 16일부터 이번 딜 관련 계약을 해지할 권리를 갖게 된다는 입장이다. 앞서 제주항공은 이스타항공 인수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지난해 말 맺은 뒤 올해 3월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했다. 제주항공은 이행보증금 약 115억원을 제외한 잔금 약 430억원을 4월말까지 납입할 예정이었지만, '주식매매계약서에 의거해 미충족된 선행조건이 모두 충족돼 상호합의하는 시점으로 변경한 상황이다.


선결조건 이행 마감시한이 도래했지만 양측은 약 1700억원 규모의 미지급금 문제 해결 관련 공방을 계속하고 있다. 일단 이스타항공은 미지급금 규모를 줄이는데 주력하는 중이다. 최근 직원들을 대상으로 임금 반납 동의 관련 투표를 진행했고, 리스사와 정유업체와는 미지급금을 줄여달라고 협상을 벌이는 중이지만 진척은 더딘 상황이다. 제주항공은 여전히 선결조건의 이행이 완료돼야한다는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 


인수 무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이스타항공 조종사노동조합은 제주항공에 대한 비판 수위를 높이는 중이다. 이스타항공 노조는 전일 고용유지를 전제로 일부 임금 반납 입장을 피력했지만 제주항공은 여전히 부정적 입장을 유지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스타항공의 체불임금은 현재 약 250억원인데, 제주항공은 이 부분을 해결하더라도 전체 미지급금 규모의 극히 일부라는 입장이다. 제주항공은 ▲타이이스타젯 지급보증 ▲체불임금 ▲조업료와 운영비 등 연체한 각종 미지급금의 규모가 1700억원에 달한다며, 딜이 현재 상황대로 마무리될 경우 향후 제주항공의 부담만 커진다고 밝혔던 상황이다. 이에 대해 이스타항공 노조는 "이스타항공 노동자들의 고통분담 선언에도 불구하고 인수를 거부할 경우 범사회적 시민대책위를 구성해 제주항공에 사태의 책임을 묻는 운동을 전개할 것"이라며 비판의 날을 세웠다.


다만, 제주항공이 16일 이후 당장 계약 파기를 선언할 가능성은 낮게 관측된다. 정부가 이번 딜을 눈여겨보고 있는 가운데 곧바로 계약 파기를 발표할 경우 이스타항공의 파산은 물론, 약 1600명의 실직자가 발생하는 부담에서 자유로울 수 없기 때문이다. 이를 반영하듯 최근 제주항공은 선결조건 이행 관련 마감시한이 됐어도 계약이 자동으로 해지되는 것은 아니라는 점을 시사했다. 마감시한 이후에도 딜 관련 논의를 진행할 수 있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항공업계 관계자는 "제주항공은 현재 국토교통부를 통해 정부의 추가지원을 요구하는 것으로 보인다"라며 "정부의 추가 지원이 약속되면 인수로 무게가 실릴 것"이라고 내다봤다. 제주항공은 현재의 상태로 이스타항공을 인수할 경우 동반부실에 빠질 위험이 크다는 점을 피력한 상황이다. 앞서 제주항공 측은 "이스타항공이 선행조건 이행을 지체하는 동안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항공시장의 어려움이 가중됐고, 이제 양사 모두 재무적 불안정성이 커진 상황"이라며 "정부의 지원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정부는 신중론은 유지하고 있다. 당초 정부는 제주항공의 이스타항공 인수를 조건으로 약 1700억원을 지원할 방침이었다. 추가 지원은 딜 진척 여부를 확인한 뒤 결정하겠다고 수차례 입장을 밝혔다. 국토부 관계자는 "제주항공과 이스타항공의 딜 진행 상황을 보면서 추가 지원 여부를 고민할 수 있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이스타항공 M&A 58건의 기사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