쎌마테라퓨틱스, 국내외 CRO업체와 계약 체결
유럽 OPIS 및 한국의약연구소와 맞손…글로벌 임상3상 추진


[팍스넷뉴스 정강훈 기자] 쎌마테라퓨틱스(이하 쎌마)는 코로나19 치료제 글로벌 3상 진행을 위해 유럽 임상시험수탁기관(CRO, Contract Research Organization) 업체인 OPIS와 국내 기관 한국의약연구소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OPIS는 유럽 최대의 CRO 업체로 21년간 유럽 전역 및 미국, 일본, 러시아, 중국 등에서 약 1300건의 임상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그 중 임상 3상 경험은 550여건이며 전염성〮면역〮호흡기 질환 등 감염성 질환에 대한 임상은 260여건이다.


한국의약연구소는 생동성 시험 및 임상시험 진행을 위한 프로토콜 작성, 인허가 등의 전문 인력을 보유한 국내 CRO업체다. 쎌마는 이번 계약으로 코로나 19 치료제의 한국 및 유럽 임상 임상시험계획승인신청(IND) 승인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윤병학 쎌마 회장은 "코로나19 치료제 및 백신 임상에서 렘데시비르(에볼라 치료제), 클로로퀸(말라리아 치료제)을 기반으로 한 34건의 임상시험이 중단됐다"며 "DNA나 RNA기반의 바이러스 감염 환자들에게 처방 중인 면역치료제 '네오비르(Neovir)'로 코로나19 확산을 빠르게 해결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