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카드, 금융 플랫폼 'KB페이' 출시
결제·송금·환전 등 다양한 금융 서비스 제공···출시 기념 이벤트도


KB페이 화면. 출처=KB국민카드


[팍스넷뉴스 김승현 기자] KB국민카드가 종합 금융 플랫폼 'KB페이(KB Pay)'를 선보였다. 


KB국민카드는 기존 KB 앱카드 기능을 개선한 KB페이를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KB페이는 결제 편의성과 확장성을 높이고 송금, 환전 등 다양한 금융 서비스와 멤버십 기능을 추가한 종합 금융 플랫폼이다.


KB페이는 신용카드와 체크카드, 계좌, 상품권, 포인트 등 카드 이외의 결제 수단을 등록해 사용할 수 있다. 기존 앱카드에서는 KB국민카드가 발행한 신용카드와 체크카드만 사용 가능했던 데 은행 계좌, 상품권 등 다양한 결제수단이 추가됐다.


서비스 초기 등록 가능한 결제 수단은 ▲KB국민은행 계좌 ▲해피머니 상품권 ▲KB국민 선불카드(기프트카드) ▲KB국민 기업공용카드 ▲KB국민카드 포인트다. KB국민카드는 은행, 증권사, 저축은행 등 다양한 제휴 금융회사 계좌와 상품권∙포인트 서비스 제공 사업자를 중심으로 등록 가능한 결제 수단은 계속 확대할 예정이다.


온∙오프라인 가맹점 결제 편의성도 한 단계 높였다. 오프라인 가맹점의 경우 실물 플라스틱 카드 없이 마그네틱보안전송(MST), 무선마그네틱통신(WMC), 근거리무선통신(NFC), QR코드, 바코드 중 희망하는 결제 방식으로 결제할 수 있다. 온라인의 경우 별도의 결제 앱 설치 없이 PC에서 편리하게 결제할 수 있는 '웹 페이(Web Pay)' 기능도 제공된다.


해외 결제의 경우 현재 유니온페이 오프라인 해외 가맹점에서 QR코드 방식으로 실물카드 없이 현장 결제할 수 있고 앞으로 근거리 무선통신 기능을 이용해 비자와 마스터카드의 해외 가맹점 결제와 자동화기기(ATM) 출금서비스도 추가할 예정이다.


또, 별도의 추가 앱 설치 없이 하나의 플랫폼에서 계좌 간편 송금, 해외 송금, 외화 환전 등 다양한 금융 서비스와 멤버십, 모바일 교통카드 기능 등 다양한 생활 편의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 가입 고객은 KB국민은행의 '리브(Liiv)' 앱에 등록된 은행 계좌에서 원하는 계좌로 간편 송금할 수 있고 가상계좌 방식으로 KB국민은행의 외화 환전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KB국민카드와 제휴된 유니온페이와 비자의 해외 결제 네트워크를 통해 외화 송금 서비스도 이용 가능하다. 또 CU와 GS25의 멤버십 서비스와, 버스·지하철·택시 등 모바일 교통카드 기능도 탑재돼 있다.


KB페이 이용방법은 'KB페이'앱 설치→ 약관 동의 → 본인인증 → 결제 비밀번호·바이오 인증 정보 등록 → 결제 서명 등록 → 결제수단 비밀번호 입력과 인증의 과정을 거치면 된다. 기존 KB국민카드의 앱카드 회원은 추가로 'KB 페이' 앱 설치 없이 업그레이드 후 이용할 수 있다.


KB페이 출시를 기념해 오는 11월 말까지 은행계좌, 포인트, 상품권 중 1개 이상을 결제 수단으로 등록하고 등록된 결제 수단으로 1회 이상 결제 한 응모 고객에 대해 추첨을 통해 ▲제네시스 G80(1명) ▲갤럭시Z 폴드2(10명) ▲플레이스테이션5(20명) 등 총 6031명에게 경품을 제공한다. 또 행사기간 중 국내송금 메뉴를 조회하거나 포인트 충전을 한 고객에게는 각각 선착순 2만명까지 포인트 1천점을 적립하고,'푸시(Push) 알림'에 동의한 고객에게는 포인트 3000점을 선착순 2만명에게 제공한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KB금융그룹의 전문화된 종합 금융 서비스 역량과 고객 중심의 디지털 기술이 결집된 'KB페이'가 향후 KB금융그룹이'넘버원 금융 플랫폼 기업'으로 거듭나는데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