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소프트, SW 성장에 3Q 이익 흑전
매출액 19.23% 증가한 207억원 기록…AI 등 신사업 확대 추진


[팍스넷뉴스 류석 기자] 이스트소프트가 코로나19에 따른 경기 침체에도 불구하고 올해 3분기 호실적을 기록했다. 매출액이 크게 늘어난 것은 물론 분기 영업이익과 순이익도 대폭 개선됐다. 


9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이스트소프트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3분기 영업이익 16억3500만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흑자전환했다. 같은기간 매출액도 19.23% 증가한 207억3500만원을 기록했으며 당기순이익도 9억8500만원을 기록해 흑자로 돌아섰다.


3분기까지 누적 매출액은 592억3000만원으로 전년대비 16.8% 증가했다.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31억7000만원, 21억5000만원으로 집계됐다. 


이스트소프트 관계자는 "올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불황에도 불구하고 안정적인 사업 성과를 거뒀으며, 특히 소프트웨어 산업의 전통적인 비수기인 3분기에 매출액과 이익이 성장한 것에 의미를 두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올해 연간 실적 턴어라운드는 물론, 인공지능(AI), 안경커머스 '라운즈', KB증권과 합작 법인으로 준비 중인 테크핀 사업 '프로젝트바닐라'와 등 신규 사업을 통해 차세대 성장 발판도 차분히 마련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