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헌 "국내 금융사, 포세이돈 원칙 대응해야"
4일 열린 '부산 해양금융 컨벤션' 참석···온실가스 감축 동참 등 주문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사진)이 국내 금융회사들을 향해 온실가스 감축 등을 위한 '포세이돈 원칙'에 적극 대응해줄 것을 주문했다. 


국제해사기구(IMO)가 제정한 포세이돈 원칙은, 금융회사들이 해운업에 대출을 결정할 때 기후변화의 위험성 등을 고려할 것을 요구한다. 현재까지 씨티그룹, 소이에테제네랄은행 등 전 세계 해운업 대출의 약 25%를 차지하는 글로벌 금융회사들이 포세이돈 원칙에 서명했다.


윤 원장은 4일 금감원과 부산광역시가 공동으로 개최한 '2020 부산 해양금융 컨벤션' 개회사에서 "현재 기후변화와 그에 따른 환경문제에 대응하기 위한 노력이 절실한 시점에 다다랐다"며 "IMO도 2050년까지 해운업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2008년 대비 50% 수준까지 감축하겠다는 목표를 설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에 부응하기 위해 해외 금융회사들은 해운업 대출에 탄소 저감 노력을 반영하는 포세이돈 원칙을 마련하는 등 발빠르게 국제적 흐름에 대응하고 있다"며 "우리 금융업계와 해운업계도 이러한 흐름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면서, 기회와 발전방향을 모색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현재 국내 금융회사 가운데 포세이돈 원칙에 서명한 곳은 한 군데도 없는 것으로 전해진다. 하지만 국내 해운업이 세계에서 손꼽히는 만큼 국내 금융회사들의 포세이돈 원칙 서명은 시간 문제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올해 5월 물동량 기준으로 부산은 세계에서 4번째로 큰 컨테이너 항만을 보유하고 있고, 올해 10월 말 누적수주량 기준으로 전 세계 선박의 3분의 1을 수주한 조선소가 울산과 경남 지역에 걸쳐 가동되고 있다.  


아울러 윤 원장은 "부산의 문현금융단지에 파생금융과 선박금융을 축으로 하는 금융중심지가 미래 발전의 뿌리를 내리고 있다"며 "실물과 금융의 탄탄한 인프라를 바탕으로 부산이 글로벌 리딩 해양도시로 거듭나기를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2020 부산 해양금융 컨벤션'은 해양 특화 금융 중심지로 부산시를 홍보하고 글로벌 동향을 파악하기 위해 2013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KB증권 '막장 뒷거래'…라임 펀드 사기행각 도왔다 外

KB증권 '막장 뒷거래'…라임 펀드 사기행각 도왔다 [매일경제] 검찰이 라임 펀드 사기를 공모한 혐의로 KB증권을...

현대글로비스 주가 전망 ±30% 확 갈렸다 外

현대글로비스 주가 전망 놓고 ±30% 확 갈렸다 [한국경제] 현대글로비스 주가를 놓고 국내·외 증권사들의 전망이 ...

"은행의 개인 대상 DLS·DLF 판매 금지해야"

이용우 의원 "처음부터 불공정한 상품 구조"

김병욱 "분조위, 외부인사 추천통해 전문성 높여야"

분쟁 당사자 조정 참석도 필요…윤석헌 "제안 적극 검토할 것"

"고위험 해외선물옵션 권하는 證, 도덕적 해이"

홍성국 "올해 8월 개인 나스닥100 선물⸱옵션 1.4조 달러…작년 전체 1.7배"

금감원, 사모펀드 감독 소홀 지적에 '진땀'

여야 "역할 못한 감독기관, 부실 사모펀드 피해 키운 것"

윤석헌 "우리銀 DLF 추가 조사···필요시 엄정 조치"

이용우 의원 "무차별 광고, 자본시장법 위반 소지 있어"

은행·증권사 사모펀드 피해 보상액 1조 넘어 外

은행·증권사 사모펀드 피해 보상액 1조 넘어 [주요언론] 최근 5년간 금융회사에서 판매한 펀드 등 금융투자상품 피...

씨티 등 외국계 은행 고배당 막을 근거 없다

순익 근거한 배당금 산정 규제안 필요성 대두

차기 씨티은행장, '국부 유출' 오명 벗을까

지난 5년간 1.3조 벌어 1.3조 배당···용역비 더하면 씨티그룹에 총 2.2조 지급

'라임 무역펀드 전액배상', 최선의 선택될까?

투자자 보호 vs 분쟁 조정시스템 붕괴·투자자 피해 확대 '팽팽'

윤석헌 "은행, 충분한 손실흡수능력 유지해야"

한계기업 증가에 대한 대비도 강조

은행권, '포세이돈 원칙' 적용 고심

관련 자료 부족하고 국내 사례 없어···"국책은행이 먼저 나서줘야"

동일철강 컨소시엄, 대선조선 인수 계약 체결

야드 일원화 등으로 조기 경영정상화 꾀할 계획

윤석헌 "국가위험 관리 역할 하겠다"

잇단 금융사고에 책임 통감…금감원 독립론도 강조

정부·국회·금융당국 "코로나 위기극복 총력"

범금융 신년인사회 대신 신년사와 격려사···실물경제 지원 강조

금융위원장에 고승범 금통위원 내정

"금리 인상 통한 금융안정" 주장론자… 금융감독원장은 정은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