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덴트, "넥슨과 빗썸홀딩스 공동 인수 사실무근"
"지분 매각 또는 추가확보 결정 예정"
이 기사는 2021년 01월 08일 14시 02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비덴트는 넥슨그룹과 빗썸홀딩스 경영권 공동인수 협의는 사실무근이라고 8일 공시했다.


비덴트는 빗썸 운영사인 빗썸코리아 직접지분을 10.3%, 빗썸홀딩스 지분을 34.24%를 보유한 단일 최대주주이다.


앞서 일부 언론에서는 넥슨이 빗썸의 주요 주주인 비덴트와 함께 빗썸 경영권을 인수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비덴트 관계자는 "일부 언론보도를 확인해 이정훈 의장과 개인주주들이 KPMG를 통한 빗썸홀딩스 매각 내용을 파악했다"며 "비덴트는 향후 빗썸홀딩스지분을 같이 매각할지 아니면 그 지분을 비덴트가 추가인수 확보할지 결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김정주, 코빗 대신 빗썸으로 시장 공략 나서나

코빗, 부진한 거래량·보수적 상장 정책으로 이용자 감소…빗썸 눈독 들이는 이유

활황장에 또 가상자산거래소 인수 나선 김정주

코빗 913억원, 비트스탬프 4500억원에 사들여, 빗썸 인수가는 5000억원

NXC 자회사 간 시너지 날까

③오세진 대표 "체질개선으로 흑전 성공, 사업연속성 강화"

빗썸, "가상자산 투자방식 다각화 한다"

"회원수 500만명 돌파...신규 투자자 위한 서비스 구축할 것"

허백영 빗썸 대표 "고객중심 플랫폼으로 도약"

창립 7주년 맞은 빗썸 "투자 방식·서비스 다각화·차세대 모바일앱 개발 주력"

빗썸 인수 키맨 NXMH 홍종현

김정주 엔엑스씨 대표 최측근…코빗·비트스탬프 인수 주도적 역할

매각 앞둔 빗썸, 빗썸글로벌 분리하나

가상자산사업자 인가 요건 충족 위한 사전작업 가능성 높아

빗썸, NXC 등장으로 오너리스크 해소할까

특금법 시행 VASP인가 앞둬, 이정훈 의장 소송 리스크 해소해야

'넥슨 코인 나올까'…가상자산 탐내는 게임사

블록체인 게임 출시 이어, 거래소 인수 시도까지

빗썸 인수, 넥슨-김정주 불협 화음

넥슨은 전면 부인...NXC와 입장 갈려

빗썸 최대주주 비덴트, 지분 추가 확보 나서나

추가 매입·넥슨과의 협업 등 다양한 선택지 놓고 고심 중

'오너 리스크' 해소…업비트 넘을까?

경영권 프리미엄 포함 2조 전망…매각 철회 가능성도

비덴트, 빗썸 덕 '기사회생'…순익 212억

가상자산 가격 급등 영향…빗썸 지분법 이익 405억원

넥슨 日법인, 비트코인 1130억어치 매수

평단 6580만원에 1717개 사들여…장기적 안정성 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