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경기진단에 '불확실성' 4개월 만 재등장 外
이 기사는 2021년 07월 16일 11시 13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정부 경기진단에 '불확실성' 4개월 만 재등장 [주요언론]

코로나19가 재확산하면서 정부의 최근 경기 진단에 '불확실성'이라는 표현이 다시 등장했다. 지난해 7월부터 8개월 간 언급된 불확실성 표현이 삭제된 지 4개월 만이다. 기재부는 "최근 우리경제는 견조한 수출회복 및 내수 개선 흐름이 이어지는 가운데 고용이 큰 폭의 증가세를 지속했으나 코로나 재확산 등으로 내수 관련 불확실성이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고 진단했다.


상반기 기업 단기사채 자금조달 577조…12% 증가 [주요언론]

 올해 상반기 단기사채를 통한 자금 조달 규모가 577조4천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12% 늘었다고 한국예탁결제원이 16일 밝혔다. 일반 단기사채 발행량은 471조4천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3.2% 증가했다. 유동화 단기사채 발행량은 106조원으로 7.1% 늘었다.


은행권 속내, "금소법 비대면 가이드라인 안 만들어졌으면"[헤럴드경제]

온라인 금융상품 판매 과정에 적용될 별도의 금융소비자보호법(금소법) 가이드라인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지만, 은행들은 뒷짐을 지고 있다. 겉으로는 비대면 채널 고객들의 불편을 내세우지만, 속으로는 업무 불편을 우려하는 모양새다.


삼성, 2분기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1위…샤오미 사상 첫 2위 등극[주요언론]

삼성전자가 올 2분기에도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1위 자리를 지켰다. 중국 샤오미는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며 올 2분기 사상 처음으로 글로벌 점유율 2위를 기록하며 눈길을 모았다



"평균 9억, 집값 무섭다" 文 정부서 서울 떠난사람 32.5만명[머니투데이]

문재인 정부 4년간 주택 문제로 서울 밖으로 밀려난 사람이 32만5870명으로 출범 전 28만2754명 대비 15.3% 늘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은 9억1713만원으로 같은 기간 3억원 이상이 올랐다.


가점 부족한 2030, 오피스텔로 발길 돌린다 [파이낸셜뉴스]

아파트 값이 크게 오르면서 매매가 위축된 가운데, 빌라나 오피스텔 등 아파트보다 낮은 가격으로도 괜찮은 주거품질을 누릴 수 있는 非아파트 상품시장이 활기를 보이고 있다. 특히 가점 경쟁에서 불리한 2030세대들이 아파트형 오피스텔로 눈길을 돌리고 있는 추세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