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내
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산업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삼성증권
'유니콘 특례 1호' 보로노이, 바이오株 새바람 불러올까
강동원 기자
2022.06.24 07:00:18
24일 코스닥시장 첫 거래…"임상 파이프라인 20개로 확대"
이 기사는 2022년 06월 23일 15시 33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출처=보로노이)

[팍스넷뉴스 강동원 기자] 정밀 치료제 개발업체 보로노이가 코스닥시장에 입성한다. '시장평가 우수기업 제도(유니콘 특례)' 1호라는 점에서 최근 투자심리가 악화한 바이오주에 새 바람을 불러올 지 관심이 집중된다.


23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보로노이는 이달 24일 코스닥시장에서 첫 거래를 시작한다. 시초가는 이날 오전 8시30분~9시에 공모가 4만원의 90~200% 사이에서 호가를 접수, 매도·매수가격이 일치하는 가격으로 결정한다. 상장 당일, 주가급변을 완화하기 위한 변동성완화장치(VI)는 적용되지 않는다.


최근 바이오 기업이 고전을 면치 못하지만, 보로노이가 유니콘 특례 1호로 증시에 입성하는 만큼,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해당 제도는 상장 후 예상 시가총액이 5000억원 이상인 기업에 전문평가기관 한 곳에서만 기술성 평가 결과 A등급을 획득하면 상장심사 자격을 부여한다. 보로노이는 지난해 6월 기술보증기금으로부터 A등급을 받으며 해당 요건을 충족했다.


기술력도 눈길을 끈다. '표피성장인자수용체(EGFR) 변이 비소세포폐암 치료제(VRN07)'는 뇌혈관 장벽 투과율이 70~100%로 경쟁사를 압도한다. 보로노이는 VRN07을 포함해 지난 2020년부터 파이프라인 4건(해외 3건, 국내 1건)을 기술이전 했다. 현재 누적 총 마일스톤 금액 합계는 17억9050만달러(약 2조1000억원)다.

관련기사 more
대성하이텍, 8월 코스닥 입성…소부장 흥행 이어갈까 나한익 현대사료 대표 "바이오 신사업 성공 자신" 공모주 '소·부·장' 선호…보로노이·레이저쎌 '희비' 기업가치·구주매출 낮추기…"일단 상장하자"

보로노이 역시 IPO 과정에서 기존 주주의 보호예수 체결 등으로 투자 매력도를 끌어올렸다. 보호예수는 기존주주가 보유한 주식을 일정 기간 팔지 않겠다는 약속이다. 보로노이의 상장 직후 유통 가능한 주식 수는 전체 상장예정 주식(1263만8949주) 비중의 25.6%(323만5562주)다. 올해 증시 입성에 성공한 기업들의 평균(34.04%)을 9%가량 밑돈다.


보로노이는 이번 IPO로 확보한 520억원을 활용해 연구개발(R&D)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임상 파이프라인을 20개로 확대하고 글로벌 제약사에 기술수출을 이어간다는 포부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딜사이트안내
Infographic News
그룹별 회사채 발행금액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