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랭킹 이슈 오피니언 포럼
금융 속보창
Site Map
기간 설정
KB금융지주
신한-하나 첫 협업, 아프리카 신디케이션론
양도웅 기자
2020.06.04 11:14:01
아프리카수출입은행 10억弗론 공동 참여 금융약정 체결
이 기사는 2020년 06월 04일 11시 14분 유료콘텐츠서비스 딜사이트에 표출된 기사입니다.

[팍스넷뉴스 양도웅 기자] 신한금융그룹과 하나금융그룹의 첫 공동 행선지는 아프리카가 됐다. 지난달 25일 두 그룹이 해외 사업 확대를 위해 협력하겠다고 밝힌 지 약 10일 만이다. 


신한은행과 하나은행은 아프리카수출입은행(Afrexim Bank)이 10억 달러 규모로 주도하는 신디케이트론에 참여하는 금융약정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아프리카수출입은행은 아프리카의 무역금융 활성화를 목적으로 설립된 UN 산하 다국적 금융기관이다. 아프리카 54개국 중 51개국이 회원국 또는 주주로 참여하고 있으며, 회원국의 중앙은행과 국영 상업은행을 대상으로 외화 유동성을 지원하고 무역진흥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신한은행은 지난 2018년 9월 아프리카수출입은행 신디케이션론을 주선한 데 이어 이번 금융약정에도 유수의 글로벌 은행들과 함께 초청됐다. 하나은행도 지난 2014년 아프리카수출입은행의 신디케이트론에 참여하는 등 꾸준히 관계를 맺어왔다. 

관련기사 more
산은, 인니 민간 인공위성 사업에 1.3억弗 금융 주선 신한금융, 올 2분기 '자산증가율 0%대' 신한금융, 상반기 순익 1.8조···전년비 5.7%↓ 에트리홀딩스에 먼저 손 내민 신한금융···이유는?

신한은행과 하나은행은 "이번 금융약정은 신한은행과 하나은행의 빠른 심사와 의사결정을 통해 이뤄진 것"이라며 "신한금융과 하나금융이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첫 번째 협업 사례"라고 입을 모았다. 


한편, 두 은행은 지금까지 해외에서 다양한 IB 거래 경력을 쌓아왔다. 


신한은행은 영국 해상풍력 프로젝트파이낸싱(PF)과 영국·독일 광통신 PF, 영국·스페인 상업용 부동산 금융 등 여러 IB 거래에 참여했다. 하나은행도 미국 가스복합화력발전 프로젝트 금융주선, 영국 해상풍력 리파이낸싱 주선, 영국 런던 도로건설 사업 금융주선 등 세계 여러 곳에서 다양한 거래에 참여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뉴스알람
딜사이트안내
Infographic News
ESG채권 발행 추세
Issue Today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