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생명, RPA 도입 "디지털 전환 속도"
연간 3000시간 업무 단축 효과 기대


[팍스넷뉴스 윤신원 기자] DGB생명이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PA·Robotic Process Automation)를 도입해 디지털 전환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RPA 도입으로 DGB생명은 업무 수행의 신속성과 정확성이 향상돼 임직원들이 고부가가치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RPA는 기존에는 사람이 수행해온 단순 업무의 규칙성과 반복성을 표준화해 이를 컴퓨터가 자동 처리하도록 전환하는 시스템이다.


DGB생명은 이미 지난해 9월 4개 업무에 대한 파일럿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 결과를 바탕으로 ▲정보 입력 및 신규 정보 반영 ▲자료 검색 및 산출 ▲데이터 처리 ▲시스템 점검 등 19개 우선과제를 선정해 오는 4월부터 RPA 시스템을 순차 도입할 예정이다. 또 하반기에는 19개 우선과제에 대한 평가와 보완 절차를 통해 2차 과제를 선정해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DGB생명 관계자는 "RPA도입을 통해 연간 3000시간 이상의 업무단축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사람이 처리했을 때 발생할 수 있는 오류나 실수 예방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성한 DGB생명 대표이사는 "이번 RPA 도입을 통해 단순 업무에서 벗어난 임직원들이 보다 창의적인 고부가가치 업무에 몰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디지털 전환을 추진해 보험업계 혁신을 주도하겠다"고 밝혔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