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치랩스-SK증권, 금융·블록체인 공동 R&D 구축 협약
디지털 자산 지갑 솔루션·스마트 계약 전문성 제공


[팍스넷뉴스 김가영 기자] 블록체인 기술업체 해치랩스는 SK증권과 금융-블록체인 공동 R&D 구축 협약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양사는 "해치랩스의 디지털 자산 지갑 솔루션과 스마트 컨트랙트에 대한 전문성은 SK증권의 디지털 자산 플랫폼 구축에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며 "이번 협력으로 디지털 자산이 제도권 금융에 가져오는 변화를 대응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해치랩스는 신한은행, 다날 핀테크, 한국디지털에셋(KODA) 등 국내외 50여개 기업들을 대상으로 디지털 자산을 보관하는 지갑 솔루션을 제공하고있다. 또 De-fi(Decentralized Finance, 탈중앙화 금융)와 NFT(Non-fungible Token, 대체불가능한토큰) 같은 디지털 자산을 안전하게 발행할 수 있도록 스마트 컨트랙트 보안감사를 제공한다. 



김종호 해치랩스 대표는 "장기적으로 디지털 자산이 제도권 금융 안으로 들어올 때, SK증권과 같은 증권사에서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가 다양하다"며 "이번 협력을 계기로 제도권 금융에서 디지털 자산을 다룰 때 필요한 모든 인프라를 제공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김신 SK증권 사장은 "최근 들어서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디지털 자산 시장은 가장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산업 중 하나로, SK증권은 금융소비자 보호를 최우선 관점으로 놓고서 안전한 서비스 제공을 위한 비즈니스 인프라를 갖추어 나갈 것이며, 국내 법규를 준수하면서 제도화에 발맞춰 단계적으로 준비하고 연구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