얍엑스, 1.5억달러 대규모 투자 유치
중국 위즈덤캐피탈그룹 컨소시엄과 LOI 체결

[팍스넷뉴스 최양해 기자] 코스닥 상장사 얍엑스가 중국 위즈덤캐피탈그룹 컨소시엄과 1억5000만달러(약 1767억원) 규모의 투자의향서(LOI)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투자 유치는 지난 8월 마카오 지역 내 스마트시티 구축 시범사업 업무협약(MOU) 체결 이후 본격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대규모 자금 조달의 일환이다.


얍엑스와 LOI를 체결한 위즈덤캐피탈그룹 컨소시엄은 중국 국영 남유유한회사(Nam Yue Company Limited)가 펀드 운용사(GP)를 맡고 있다. 출자자(LP)로는 위즈덤캐피탈그룹을 주축으로 중국 최대 국유 금융기업 중신그룹(CITIC), 중국국가건설엔지니어링공사(CSCEC), 중국중안평화홀딩스(China Zhong An Peace Holding Co., LTD) 등이 참여하고 있다.


앵커LP로 참여한 위즈덤캐피탈그룹은 마카오에 본사를 둔 투자 전문회사다. 마카오 스마트시티 건립을 추진하고 있는 중신그룹, ICBC공상은행 등의 주요 투자 파트너이기도 하다. 얍엑스와는 지난 8월 마카오 스마트시티 구축 시범사업 프로젝트를 목적으로 하는 MOU를 체결한 인연이 있다.



위즈덤캐피탈그룹은 최근 중국 정부가 마카오 경제 다변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헝친(橫琴)∙웨아오(粵澳: 광둥성-마카오) 심화협력구' 조성 사업에도 참여한다. 해당 사업은 도박 산업 의존도가 높은 마카오에 반도체, 신소재 등 첨단 제조업을 진출시켜 경제산업 다변화를 꾀하는 목표를 담고 있다.


웨이킷 레이(Wai Kit Lei) 위즈덤캐피탈그룹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얍엑스의 측위 사물인터넷(IoT) 기술 경쟁력을 확보하고, '헝친∙웨아오 심화협력구' 사업에도 적용해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시명 얍엑스 대표는 "이번 투자는 얍엑스의 기술력이 마카오 스마트시티 건설 프로젝트 내 주요 사업 경쟁력 중 하나로 인정받았다는 증거"라며 "국산 첨단 IT(정보기술) 경쟁력을 해외 시장에서 검증받을 수 있는 기회인만큼, 의미있는 성과를 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