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허영인 SPC 회장 "올해도 성장 이루자"
지난해 C쇼크에도 선방한 듯...품질 최우선 정책 강조


[팍스넷뉴스 최보람 기자] 허영인 SPC그룹 회장(사진)이 품질경영 등 핵심 목표 달성을 통해 올해도 성장을 이뤄내자고 당부했다. 지난해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파리바게트와 던킨도너츠, 배스킨라빈스 등 가맹사업 덕에 호실적을 거둔 자신감으로 풀이되는 대목이다.


허 회장은 4일 진행된 SPC그룹 '2021년 신년식'에서 '뉴노멀 시대'를 맞아 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미래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할 것을 강조하며 '품질 최우선·책임경영·변화와 혁신' 등 세 가지 경영 키워드를 제시했다.


허 회장은 "회사 경쟁력의 원천인 맛과 품질을 최고 수준으로 구현하기 위해 사업 전 과정에서 품질경영의 질을 한 단계 높일 수 있는 '품질 최우선 경영'을 펼칠 것"이라며 "수십 년간 쌓아온 경험과 기술력을 집약해 세계 최고 수준의 종합적 품질 관리 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그는 품질의 출발점인 좋은 원료 발굴에 심혈을 기울이고 제품과 서비스 하나하나에 혼신을 다하는 장인정신으로 업의 품격을 높일 것을 당부했다.


허 회장은 이어 능동적 성과를 창출하는'책임 경영'에 힘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그는 "구성원 모두가 스스로 권한과 책임을 갖고 거침없이 도전해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동기를 부여하고 실행력과 전문성을 두루 갖춘 인재 육성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그레이트 푸드 컴퍼니'라는 비전을 실현하기 위해 '변화와 혁신'에 박차를 가할 것을 주문했다. 허 회장은 "전 사업 영역에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적용하고 국내 사업 역량과 기술력을 해외 현지 운영 노하우와 결합시켜 글로벌 사업을 고도화하는 등 기존의 틀에서 벗어나 새로운 미래 성장엔진을 발굴하는데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