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
휴젤 '보툴렉스', 국내 최초 호주 품목허가 획득 外

◆휴젤 '보툴렉스', 국내 최초 호주 품목허가 획득

[팍스넷뉴스 민승기, 최홍기 기자] 휴젤이 현지 시간으로 23일 호주 식품의약품청(TGA)으로부터 미간주름을 적응증으로 자사 보툴리툼 톡신 제제 '보툴렉스(Botulax, 수출명 : 레티보(Letybo))' 50유닛(Unit)과 100유닛(Unit)에 대한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24일 밝혔다. 국내 보툴리눔 톡신 제품이 호주 허가를 획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호주는 미용ㆍ성형 시술 상위 10개국 중 하나다. 비외과적 미용 시술로 보툴리눔 톡신이 가장 큰 비중(41%)을 차지하고 있으며, 1인당 시술 비율은 미국보다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시장 규모는 2022년 기준 약 1000억원이다. 휴젤은 내년 1분기 내에 첫 선적 및 현지 시장 출시를 마무리할 계획이며, 유통 및 마케팅은 휴젤의 호주 현지 법인에서 담당한다.


◆룰루랩, 고용노동부 '근무혁신 인센티브제' 최고 등급 수상


'AI 뷰티/헬스케어 기업' 룰루랩이 고용노동부 주관 '근무혁신 인센티브제' 사업 평가에서 최고인 'SS등급'을 획득했다. 룰루랩은 지난 23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섬유센터에서 개최된 고용노동부 주관 '2022년 일.생활균형 컨퍼런스'에서 근무 혁신을 유도해 근로자의 일과 생활의 균형을 도모한 공로를 인정받아 근무혁신 인센티브제 우수기업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근무혁신 인센티브제 사업은 고용노동부가 주관하고 노사발전재단이 운영한다. 근무혁신 실천기업을 심사‧평가하여, 우수기업에 대해 등급(SS,S,A)을 부여하고 차등적으로 인센티브를 지원한다.


◆종근당고촌재단, 해외 장학생에 등록금 지원

종근당고촌재단은 23일 온라인 장학증서 수여식을 열고 올해 베트남과 인도네시아의 현지 장학생과 국내 유학생 등 42명에게 장학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종근당고촌재단은 인도네시아의 반둥공과대학과 국립대학, 베트남의 하노이약학대학과 호치민의약학대학 재학생 중 학업성적이 우수한 40명을 장학생으로 선발해 졸업 때까지 등록금 전액을 지원한다. 또한 국내 대학원에서 유학중인 베트남 장학생 2명에게는 등록금과 체재비를 지원한다. 종근당고촌재단은 2013년부터 성장 잠재력이 높은 저개발국가의 인재를 지원하는 해외 장학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현재까지 380명의 현지 장학생을 지원했다.


◆JW생활건강, '마이코드 비타민D3 4000IU' 출시

JW그룹의 건강기능식품 전문회사 JW생활건강은 뼈 건강을 위한 '마이코드 비타민D3 4000IU'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마케팅 활동에 나섰다고 24일 밝혔다. '마이코드 비타민D3 4000IU'는 주원료인 비타민D3를 4000IU 함유하고 있으며, 하루 한 번으로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1000%의 비타민D를 충족할 수 있는 건강기능식품이다. DSM사의 엄격한 품질관리를 거친 스위스산 프리미엄 원료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이 제품은 식물성 캡슐로 채식주의자도 안심하고 섭취할 수 있다.또 스테아린산 마그네슘, 이산화티타늄 등 불필요한 10가지 첨가물을 제외했다.


◆ 대원제약, 상염색체 우성 다낭성 신장병 치료제 출시

대원제약이 상염색체 우성 다낭성 신장병(ADPKD) 치료제 신제품 '톨비스정'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톨비스정은 항이뇨호르몬인 바소프레신의 작용을 차단하는 톨밥탄(tolvaptan) 성분의 제품으로, 15mg 제제와 30mg 제제 2종으로 출시됐다. ADPKD는 인구 1000명 당 1명 꼴로 발생하는 유전성 질환으로 성인이 된 후 좌우 신장에 다량의 낭종이 발생하고 신장 기능이 감소해 신부전에 이르게 되는 병이다. 고혈압, 혈뇨, 복통, 허리나 등의 통증, 복부 팽만 등의 증상이 생길 수 있다. 상염색체 우성 유전이라 부모 중 한 쪽만 이 병을 앓고 있어도 성별과 무관하게 자녀에게 유전될 확률이 50%에 이른다. 톨비스정은 ADPKD 환자의 낭종 생성과 신기능 저하를 억제함으로써 말기 신부전에 이르는 속도를 지연시키는 효과가 있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
관련기사
제약+ 329건의 기사 전체보기